상단여백
HOME 로컬 지역 뉴스
가평군 북면-서울 증산동, 자매결연 체결
   
[아시아타임즈=권길행 기자]가평군 북면은 서울시 은평구 증산동이 두 지역의 공동발전을 위해 자매결연을 체결했다고 18일 밝혔다.

협약에 따라 양 지자체 상호 화합과 공동번영을 도모하고 미래 지향적 협력관계를 이어가 주민자치 발전과 지역발전을 위해 공동 노력키로 했다.

특히 주민자치프로그램을 비롯해 지역문화축제, 자치사업, 청소년 교류 등을 지원하기로 했다.

지역의 농산물 판매와 농촌체험활동 등 행정, 경제, 문화, 예술, 체육, 복지, 환경 분야 등 전 분야에 걸친 도‧농간 교류활동을 지속적으로 추진해 나가기로 했다.

박재홍 북면장은 "양 지역발전과 주민화합에 큰 도움이 될 것이라며 농수산물 직거래 장터 개설 등 다양한 행사시 민간 및 행정적 지원에 따른 정보공유와 협력을 이어가 도농 교류의 모범사례가 될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한규동 증산동장은 "천혜의 아름다운 자연경관과 가평잣 등 친환경 농산물이 많이 생산되는 북면과 친구가 된 것을 뜻 깊게 생각한다”며“앞으로 우리라는 생각으로 함께 도와 더 큰 발전을 이뤄갈 수 있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권길행 기자  itn113@naver.com

<저작권자 © 아시아타임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권길행 기자 itn113@naver.com

권길행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