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사회문화 기자가 본 세상
[음악 샤워] 올 여름을 뜨겁게 달굴 '락페스티벌'

[아시아타임즈=박지민 기자] 여름의 열기가 점차 뜨거워져 가면서 더위를 신나게 날려버릴 수 있는 음악 페스티벌에 대한 관심도 '핫'해지고 있습니다.

지난 10~11일 잠실종합운동장에서 열린 EDM 페스티벌 '울트라 코리아 2017(UMF 2017)'도 음악팬들의 엄청난 호응을 받았죠. 올해 UMF는 특히나 더 재밌었다는 후일담이 여기저기서 들려오고 있는데요. 여러분은 UMF에 다녀오셨나요? 못 가셨더라도 너무 아쉬워 할 필요는 없습니다. 아직 음악 페스티벌은 많이 남아있거든요!

오늘은 올 여름 개최를 앞두고 있는 대표적인 락 페스티벌을 2군데 살펴볼까 합니다.
 

◇지산 밸리 록 뮤직 앤드 아츠 페스티벌(Jisan Valley Rock Music&Arts Festival)

가장 가까운 시일 내에 개최를 앞두고 있는 건 바로 국내 최대 규모라고 할 수 있는 '지산 밸리 록 뮤직 앤드 아츠 페스티벌' 입니다. 오는 7월 28일부터 30일까지 경기도 이천시 지산 리조트에서 열리는 지산락페는 지난해 국내 최초로 '뮤지 앤드 아츠(Music&Arts)'라는 컨셉을 내놓으면서 예술과 음악, 자연을 모두 함께 느끼고 공유할 수 있도록 다양한 컨텐츠를 선보였습니다.

올해는 '하이드 앤드 시크(Hide&Seek)' 컨셉으로 숲속에서 숨바꼭질을 하듯 페스티벌 곳곳에 숨겨지니 작가들의 작품을 직접 찾아보는 즐거움을 만끽할 수 있다고 하네요.

락페에서 무엇보다 중요한 건 라인업이겠죠? 지산락페는 올해 역시 빵빵한 라인업을 공개했는데요. 가상의 4인조 혼성 밴드 '고릴라즈(Gorillaz)와 아이슬란드의 신비로운 밴드 '시규어로스(Sigur Ros)', 3인조 EDM 프로젝트 그룹 '메이저 레이저(Major Lazer)', 갓란트라고 불리는 '갈란트(Gallant)', 아이슬란드 대표 뮤지션 '아우스게일(Asgeir)' 등 유명 해외 뮤지션들이 라인업에 대거 포진돼 있습니다.


글렌체크, 칵스, 9와숫자들, 넬, 혁오, 지코, 딘, 전국비둘기연합, 소란, 웨터, 신해경, 선우정아 with 소월, 잔나비, 피터팬 컴플렉스 등 내로라하는 국내 뮤지션들도 라인업에 포함됐고요.

이름만으로도 가슴 두근거리게 하는 뮤지션들의 출격이 예고되면서 티켓팅 열기도 식을 줄을 모르고 있는데요. 지난 7일 4차 티켓팅이 오픈, 내달 4일까지 예스24, 인터파크 등 온라인 예매처에서 예매를 진행한다고 합니다. 1일권은 정가 16만원에서 2만원 할인된 14만원에, 3일권은 26만원에서 3만원 할인된 23만원에 판매되고 있습니다.
 

◇제12회 인천 펜타포트 락 페스티벌

다음은 오는 8월 11일부터 13일까지 인천 송도 달빛축제공원에서 열리는 '인천 펜타포트 락 페스티벌'입니다.

여태까지 공개된 펜타포트의 라인업은 음악팬들의 이목을 집중시켰는데요. 프렌치 EDM의 아이콘 '저스티스(Justice)'와 영국의 혁명적인 밴드 '바스틸(Bastille)', 에너제틱한 밴드 '파이브 세컨즈 오브 서머(5 Seconds Of Summer)', 빌보드를 사로잡은 '찰리 XCX(Charli XCX)', 올해 최고의 신인으로 손꼽히고 있는 '두아리파(DuaLipa)', 영국 4인조 락밴드 '선다라 카르마(Sundara Karma)' 등 개성 넘치는 해외 뮤지션들이 펜타포트 라인업에 이름을 올렸습니다.

국내 뮤지션 라인업도 화려한데요. 국카스텐, 장기하와 얼굴들, 이디오테잎, 킹스턴루디스카, 아시안 체어샷, 강산에, 피아, 솔루션스 등이 무대를 뜨겁게 달굴 예정이라고 합니다.

펜타포트는 이달 초부터 선예매 15% 할인이 적용된 2차 매니아 티켓을 오픈했는데요. 금요일 1일권은 7만6500원, 토·일요일 1일권은 11만500원, 2일권(토·일)은 15만3000원, 3일권은 18만7000원에 판매하고 있습니다. 티켓은 '하나티켓'을 통해 온라인으로 예매가 가능합니다. 참, 인천시민이나 인천 소재 대학교 재학생 및 군인·경찰·공무원은 20% 할인이 된다고 하니 참고하세요!


박지민 기자  jimin@asiatime.co.kr

<저작권자 © 아시아타임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지민 기자 jimin@asiatime.co.kr

정경부 박지민 기자입니다. 경제단체와 국책은행을 담당하고 있습니다. 정확하고 깊이있는 뉴스를 전해드리겠습니다

박지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오늘의 증시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오피니언&피플
[사설] 숙의민주주의 명분 공론조사 남발 막을 ‘룰’을 만들자[사설] 숙의민주주의 명분 공론조사 남발 막을 ‘룰’을 만들자
[청년과미래 칼럼] No! 노키즈존[청년과미래 칼럼] No! 노키즈존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