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18-07-17 20:07 (화)
한화S&C, 정보기술 서비스 사업부문 지분 매각
한화S&C, 정보기술 서비스 사업부문 지분 매각
  • 조광현 기자
  • 승인 2017.08.11 10: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아시아타임즈=조광현 기자] 한화S&C는 11일 스틱인베스트먼트에서 운용하는 스틱스페셜시츄에이션펀드 컨소시엄에 한화S&C의 정보기술 서비스 사업부문에 대한 지분 44.6%를 2500억 원에 매각하기로 했다.

한화S&C는 오는 10월 중 기존 존속법인과 사업부문 법인으로 물적분할되며, 스틱컨소시엄은 분할된 사업부문 법인의 일부 지분을 인수하게 된다.

이를 통해 한화S&C의 존속 법인에는 한화에너지 등 계열회사 지분과 조직 일부만 남게 된다.

스틱컨소시엄은 지난 7월 28일 한화S&C 본입찰에 참여했으며 31일 우선협상대상자로 선정된 바 있다.

한화S&C는 그동안 공정거래법 상 일감몰아주기 규제 법안의 취지에 부응하기 위한 방안을 여러 모로 검토해 왔는데, 이번 지분 매각을 통해 분할된 법인의 대주주 지분율을 낮추는 동시에 외부 투자자의 사업관리 역량을 활용한 IT 사업의 발전을 모색할 수 있게 됐다.

이번 지분 일부 매각 이후에도, 분할된 신설법인은 대주주 지분율을 추가적으로 낮추기 위한 조치를 강구할 방침이다.


ckh@asiatime.co.kr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