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18-06-18 10:46 (월)
"대기업 74.6% 신규채용 늘린다"
"대기업 74.6% 신규채용 늘린다"
  • 천원기 기자
  • 승인 2017.09.04 11: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대기업 10곳 중 7곳은 올해 신규채용을 작년 수준 이상으로 진행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아시아타임즈=천원기 기자] 대기업 10곳 중 7곳은 올해 신규 채용을 작년 수준 이상으로 진행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4일 한국경제연구원이 여론조사기관 리서치앤리서치에 의뢰해 발표한 '2017년 500대 기업 신규채용 계획'에 따르면 올해 신규 채용(신입·경력포함) 규모는 '작년과 비슷'(52.6%), '작년보다 증가'(22.0%), '작년보다 감소'(19.1%) 순으로 나타났다. 응답 기업의 74.6%가 작년 규모 이상을 채용할 계획이라고 답한 셈이다.

신규채용을 늘린다고 응답한 기업은 그 이유로 '미래 인재확보'(43.4%), '업종 경기상황 개선'(30.4%), '하반기 경기회복 기대'(10.9%), '신규채용에 대한 사회적 기대 부응'(2.2%) 등을 꼽았다.

지원자의 출신대학이나 전공 등 모든 이력사항을 모르는 상태에서 면접을 진행하는 '면접전형 블라인드 인터뷰'에 대해서는 29.7%의 기업이 '이미 도입했다', 15.8%는 '도입할 계획이다'고 응답했다. 반면 49.3%는 '도입할 계획이 없다'고 응답했다.

블라인드 채용에 대해서는 '긍정적'이라는 응답이 62.7%로 '부정적'이라는 응답 28.2%보다 많았다.

유환익 한경원 정책본부장은 "올해 대기업 신규채용이 지난해보다 좋아질 전망"이라며 "블라인드 채용은 공공기관에서 모두 추진하고 있고, 대기업에서도 더욱 확대될 계획"이라고 밝혔다.


wonki@asiatime.co.kr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