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산업
제네시스, 'G70' '두바이 모터쇼' 간다
   
▲ 'G70' 차량과 함께 (왼쪽부터) 현대스타일링담당 이상엽 상무, 현대디자인센터 루크 동커볼케 전무, 제네시스사업부 맨프레드 피츠제럴드 전무 등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제공=현대차)
[아시아타임즈=천원기 기자] 현대자동차의 럭셔리 브랜드 제네시스가 14일(현지시각) 아랍에미리트 두바이의 '두바이 월드 트레이드 센터'에서 열린 '두바이 국제 모터쇼'에서 'G70'를 중동 지역 최초로 공개했다.

맨프레드 피츠제럴드 제네시스사업 부장은 이날 모터쇼에서 "제네시스가 G70을 통해 럭셔리 자동차 시장 중에서도 가장 경쟁이 치열한 중형 세단 시장에 출사표를 던졌다"며 "럭셔리 시장 중에서도 중요한 시장으로 꼽히는 중동 지역 고객의 마음을 사로잡기 위해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밝혔다.

2016년 9월 중동에 진출한 제네시스는 최고급 기함 'G90(한국명 EQ900)'을 시작으로 'G80', 이번에 선보인 'G70'으로 이어지는 라인업을 통해 중동 럭셔리차 시장을 본격 공략한다. 특히 G70은 내년 초 중동을 시작으로 러시아, 호주, 북미 등 글로벌 판매 지역을 확대한다.

천원기 기자  wonki@asiatime.co.kr

<저작권자 © 아시아타임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천원기 기자 wonki@asiatime.co.kr

산업부 천원기 기자 입니다. 독자들이 알고 싶고 궁금증을 풀어줄 수 있는 뉴스를 제공하기 위해 늘 최선을 다하겠습니다.

천원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오늘의 증시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오피니언&피플
[청년과미래 칼럼] 수능, 모두가 성공할 수는 없다[청년과미래 칼럼] 수능, 모두가 성공할 수는 없다
[김필수 칼럼] 현대차, 인도네시아로 가라![김필수 칼럼] 현대차, 인도네시아로 가라!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