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로컬 지역 사회
인천시 남동구, 원도심 주거밀집지역 공영주차장 확충 추진
[아시아타임즈=성장순 기자]인천시 남동구는 내년 역점사업으로 원도심 주거밀집지역 공영주차장 조성사업을 최우선적으로 추진한다고 7일 밝혔다.

남동구는 주거밀집지역 주차난 해소를 위해 올해 구월동 문화서로와 문화서로 18번길에 21면, 23면의 공영주차장을 각각 조성했다.

올해 말과 내년 상반기 준공을 목표로 남동공단일원 남촌동 644번지, 남촌동 624-14번지, 간석동 940-1번지(돌산마루 1호)에 각각 223면, 70면, 161면 규모의 공영주차장을 건설하는 공사가 한창 진행 중이기도 하다.

내년 말 준공을 목표로, 만수동 859-6번지와 소래구역 논현동 66-99번지 일원에 68면, 170면의 공영주차장 설계용역도 시작했다.

화물차 주차장도 빼놓지 않았다. 국·시비를 보조받아 오는 2021년까지 남동I·C일원 남촌동 510-31번지에 186면의 화물공영주차장을 조성할 계획이다.

남동구는 지속적으로 원도심지역 주차난 해소를 위한 각종 계획을 구상중이다. 이를 위해선 부지확보가 선결돼야 하므로, 각 동별 주민의견을 수렴해 지역실정이 반영된 적절한 주차장 부지를 선별적으로 추천받는 방법도 고려하고 있다.

구 관계자는 "남동구는 앞으로 구도심지역의 주차난 해소를 역점사업으로, 공영주차장 설치사업을 집중적이고 지속적으로 확대해 나갈 계획"이라며 "주민 생활에 불편함이 없도록 작은 부분까지 세심히 신경쓰겠다"고 말했다.

성장순 기자  ssb0770@hanmail.net

<저작권자 © 아시아타임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성장순 기자 ssb0770@hanmail.net

성장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오늘의 증시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오피니언&피플
[김형근 칼럼] 계란 투척, 민주주의와 함께한 역사적 산물[김형근 칼럼] 계란 투척, 민주주의와 함께한 역사적 산물
[사설] 정부의 평창 동계올림픽 ‘희망가’가 왠지 불편한 이유[사설] 정부의 평창 동계올림픽 ‘희망가’가 왠지 불편한 이유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