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18-06-19 13:50 (화)
안성로타리 클럽, 소외계층 위해 500만원 기부
안성로타리 클럽, 소외계층 위해 500만원 기부
  • 강성규 기자
  • 승인 2018.01.12 15:40
  • 13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아시아타임즈=강성규 기자]안성 로타리클럽은 지난 11일 소외계층 의료비 지원에 써달라며 성금 500만원을 경기도의료원 안성병원에 전달했다고 12일 밝혔다.

안성 로타리클럽은 실직 등 갑작스러운 위기 사유로 몸이 아파도 도움받을 길이 없어 치료 받지 못하는 대상자가 늘어나고 있다는 안타까운 사연을 접한 뒤 매년 안성병원에 의료비를 후원하고 있다.

이 기금은 공적 지원을 받을 수 없는 위기 대상자의 치료비를 지원하는데 쓰여질 계획이며, 안성시 지역사회보장협의체(읍·면·동 포함)와 협력해 대상자를 발굴하고 전문가 심의를 거쳐 지원해 나갈 방침이다.

임교준 회장은 "안성시 관내에서 돈이 없어 치료받지 못하는 사람은 없어야 하며, 건강해야만 자립도 가능한만큼 의미 있는 사업에 적극 후원하겠"고 말했다.

김용숙 원장은 "안성 로타리클럽과 안성병원이 인연을 맺게 돼 감사하게 생각한다, 귀한 성금을 목적에 맞게 소중하게 쓰겠다"고 말했다.

안성 로타리클럽은 지난 2016년 1월부터 경기도의료원 안성병원과 MOU를 체결하고 관내 취약마을을 매월 정기적으로 방문해 무료진료를 진행하고 있으며, 경계선 사각지대 의료비까지 지원하는 등 관내 의료 소외예방에 앞장서고 있어 지역내 귀감이 되고 있다.
press112@naver.com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