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로컬 지역 산업
하남시, 1회용품 대상 업소 지도·점검 실시19일부터 3월23일까지 무상제공 등 집중 단속
   
▲ /사진제공=하남시
[아시아타임즈=김재환 기자] 하남시가 오는 19일부터 다음달 ㅠ23일까지 1회용품 사용억제 대상 업소에 대한 지도·점검을 실시한다.

점검 대상은 식품접객 업소와 집단 급식소의 1회용품 사용여부와 도·소매 업소의 1회용품 무상제공 여부 등이다.

시는 자원재활용팀장을 반장으로 점검반을 편성해 일반음식점 비닐식탁보, 나무젓가락 등 사용, 대규모 점포 및 도·소매업소 1회용 비닐봉투나 비닐쇼핑백 무상 제공, 1회용 광고 선전물을 제작·배포하는 행위 등을 집중 단속한다.

하남시 자원순환과 관계자는 "점검 중 경미한 사항은 현장에서 행정지도하고 법규위반 행위가 적발될 경우 300만원 이하의 과태료를 부과할 방침"이라고 말했다.

김재환 기자  jhk1527@naver.com

<저작권자 © 아시아타임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재환 기자 jhk1527@naver.com

김재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SPONSORED
오늘의 증시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오피니언&피플
[정균화 칼럼]‘침묵을 깬 사람들’[정균화 칼럼]‘침묵을 깬 사람들’
[사설] 경총 둘러싼 ‘보이지 않는 손’ 논란…이 또한 적폐다[사설] 경총 둘러싼 ‘보이지 않는 손’ 논란…이 또한 적폐다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