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로컬 지역 사회
구리시 '행복마을 정원만들기', 시민참여형 공모사업 선정됐다
   
▲ /사진제공=구리시
[아시아타임즈=정진영 기자]구리행복마을정원사업추진단의 '행복마을 정원만들기'가 '2018년 경기도 시민참여형 마을정원 만들기' 공모 사업에 선정됐다

공모 대상지는 구리인창주공아파트 2, 4, 6단지 내에 위치한 구리시 소유의 공원 3개소와 서울외곽순환도로 방음벽 옆 메타세콰이어 녹지대 내 보행로, 동구하늘공원 등이다.

구리시는 구리행복마을정원사업추진단이 지난해 12월 신청한 '2018년 경기도 시민참여형 마을정원 만들기' 공모 사업에 선정됐다고 13일 밝혔다.

'시민참여형 마을정원 만들기' 프로젝트는 마을 공동체가 가꾸는 마을 정원을 매개로 주민들 간 참여와 소통을 통해 마을의 가치를 높이고, 지속적인 커뮤니티 활동을 통해 공동체 의식 회복을 목표로 경기도가 올해부터 시행하는 사업이다.

총 3억원의 사업비중 1억5000만원을 경기도가 지원하고 나머지는 시가 부담하게 된다.

추진단은 구리시민정원사, 구리정원사, 동구발전추진위원회 3개 단체와 지역주민들이 단합해 결성한 마을공동체로 정원전문가와 주민이 모여 쾌적하고 행복한 구리시를 만들기 위해 활동해 오고 있다.

시는 이번 선정을 계기로 향후 이곳에 도심속 분위기에 조화를 이루는 다양한 종류의 꽃과 나무를 비롯한 조경시설물을 설치해 시민들이 머물고 싶은 마을정원과 걷고 싶은 산책로를 만들어 오는 10월에 정원축제행사를 진행할 계획이다.

시는 다음달부터는 시민들이 참여하는 정원프로그램도 운영할 계획이다.

백경현 시장은 "이번 선정은 단순히 보기좋은 전시행정을 넘어 도심속에서 머물고 싶고, 걷고 싶은 마을정원에 대한 방향을 제시한 것"이라며 "앞으로 완충녹지나 공원 등을 활용해 동네별 테마가 있는 산책로를 조성하고 시민 누구나 산책로를 걸으며 피부로 체감할 수 있는 즐거운 변화 더 행복한 도시 구현에 더욱 힘쓰겠다"고 말했다.

정진영 기자  cjyoung52@naver.com

<저작권자 © 아시아타임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진영 기자 cjyoung52@naver.com

정진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SPONSORED
오늘의 증시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오피니언&피플
[김필수 칼럼] 한국지엠 철수, 소프트랜딩 위한 네 가지 조건[김필수 칼럼] 한국지엠 철수, 소프트랜딩 위한 네 가지 조건
[사설] 개헌정국 본격 개막… 6월 국민투표 이뤄질 수 있을까[사설] 개헌정국 본격 개막… 6월 국민투표 이뤄질 수 있을까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