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18-10-18 21:03 (목)
오산시, 지방세 외국인 체납자 납부 홍보
오산시, 지방세 외국인 체납자 납부 홍보
  • 강성규 기자
  • 승인 2018.04.16 15:00
  • 16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아시아타임즈=강성규 기자]오산시는 국제화, 다문화 추세에 따른 외국인 유입증가로 외국인 체납액 제로화를 위해 외국인을 위한 지방세 리플릿을 3개 외국어(영어, 중국어, 베트남어)로 만들어 적극적 홍보하는 한편 외국인 체납자의 체납액 납부를 독려하기 위해 국내 체류 외국인이 비자연장 신청시 지방세 체납액을 확인하는 제도가 확대 시행된다고 16일 밝혔다.

시는 그동안 국내 체류 외국인이 급증하면서 외국인의 지방세 체납액도 증가했지만 국내 체류 외국인이 차량을 소유하거나 소득이 있어도 체납 상태로 아무 제약 없이 체류비자를 연장 받을 수 있었다.

그러나 앞으로는 '지방세징수법 제10조', '출입국관리법 제78조 6항'을 통해 외국인 체납정보를 공유할 수 있는 법적·제도적 근거를 마련하고 '외국인 비자연장 전 지방세 체납 확인제도'를 신설해 지방세를 체납한 외국인은 비자 연장에 제한이 생긴다.

이 제도는 외국인이 전국 출입국관리사무소에서 체류기간 연장 허가 신청 시 지방세 체납여부를 확인하고 체납이 있을 경우 담당직원의 안내에 따라 체납액을 납부하면 정상적 체류연장(통상 2~5년)을 해주고 미납 시 제한적 체류연장(6개월 이하)으로 체류기간을 제한해 체납액을 납부하게 만드는 제도다.

지난달 현재 오산시의 외국인 지방세 체납자는 780명으로 2억6000만원을 체납한 실정이며, 매월 독촉장 발송 및 체납독려를 실시하나 일부 외국인은 납세의식 부족 등으로 지방세 체납이 장기간 이어지고 있다.

또 연락처 부재, 거주지 주소 부정확 등 고지서가 반송돼 외국인 체납자 관리의 어려움을 겪고 있었으나 해당 제도가 확대 시행됨에 따라 외국인에 대한 체납액 일소에 도움이 될 것으로 예상된다.

최문식 징수과장은 "매월 발송하는 지방세 체납액 독촉장 및 납부안내문에 홍보문구를 삽입해 발송하고 유선방송을 통해 홍보를 실시할 것"이라며 "외국인도 세금은 반드시 납부해야 한다는 납세의식을 제고하고 시 재정 건전성을 위해 강력한 체납처분으로 지방세 체납액 징수에 만전을 기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press112@naver.com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