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18-07-20 04:00 (금)
군포시, 공직자 대상 '청렴워크숍' 실시
군포시, 공직자 대상 '청렴워크숍' 실시
  • 강성규 기자
  • 승인 2018.04.17 13:26
  • 18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공직자의 올바른 공렴(公廉)의 길, 다산(茶山)에게 묻다'
[아시아타임즈=강성규 기자]군포시는 17일 경기도 남양주시에 소재한 실학박물관 및 다산유적지에서 청렴지킴이 196명을 대상으로 '청렴워크숍'을 진행했다.

이번 워크숍은 다산 정약용 선생의 공렴(公廉, 공정과 청렴) 정신을 통한 청렴의식 제고 및 청렴한 공직문화 정착을 위해 마련됐다. 1기와 2기로 나눠 실시되며 이날 1기가, 오는 20일에는 2기가 진행된다.

앞서 시는 올해 초 5개 분야 19개 중점과제로 이뤄진 청렴시책 수립을 통해 공직내부 청렴운동의 동력이 될 '청렴지킴이'를 부서별 3~8명으로 구성한 바 있다.

참가자들은 이 날 공렴 서약식에 이어 김태희 다산연구소 소장으로부터 '다산과 목민심서'라는 주제로 공직자로서 갖춰야 할 가장 기본적인 덕목인 청렴에 대해 배우는 시간을 가졌다.

또 다산 정약용 선생의 묘소참배와 생가인 여유당, 실학박물관을 둘러보고 청렴봉투를 직접 만들며, 그 누구보다 깨끗한 삶을 살며 올바른 세상 만들기에 힘써 왔던 다산의 올곧은 공명정신을 가슴 깊이 새기며 실천을 다짐하기도 했다.

김윤주 군포시장은 "올해가 다산 정약용 선생의 대표 저서인 목민심서 저술 200주년이 되는 해"라면서 "다산의 공명정신을 전 공직자에게 널리 전파해 시민에게 신뢰받는 청렴도시 만들기에 더욱 만전을 기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군포시는 지난 2월 청렴실천 결의대회를 시작으로 부서별 중점과제 추진, 자율적 내부통제 내실화, 익명신고시스템 도입, 청렴독서 릴레이 등 공정·투명한 '청렴군포' 만들기를 위해 다양한 청렴시책을 연중 추진하고 있다.
press112@naver.com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