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18-08-21 06:30 (화)
오산시, 재난대응 안전한국훈련 실시
오산시, 재난대응 안전한국훈련 실시
  • 강성규 기자
  • 승인 2018.05.16 13:24
  • 15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민·관·군 등 15개 기관·단체 230여명 참여
/사진제공=오산시
/사진제공=오산시
[아시아타임즈=강성규 기자]오산시는 지난 15일 다중밀집시설 대형화재 및 유해화학물질 유출 복합재난을 가상한 '2018 재난대응 안전한국훈련'을 실시했다고 16일 밝혔다.

이번 훈련은 복합재난을 전제로 오전에는 시청 상황실에서 토론훈련과 오후에는 ㈜한국수출포장공업에서 현장훈련이 실시됐다. 소방, 경찰, 군인과 민간기업 및 단체 15개 기관·단체에서 230여 명이 훈련에 참여해 진행됐다.

특히, 이번 훈련은 화재 발생에 따른 초기 진압에 중점을 뒀고 유해화학물질 누출로 인한 신속한 초기대응과 공군 화생방지원대의 효과적인 제독작업을 통해 실제 상황과 같은 분위기를 조성해 참관인으로부터 큰 호응을 얻었다.

또한, 수습·복구단계에서 긴급구조통제단장으로 부터 오산시 통합지원본부로 지휘권을 이양 받은 이후에 사태수습을 위한 통합지원본부장 주재로 실제와 같은 토론회의를 진행해 평가관으로 부터 좋은 평가를 받았다

김태정 오산부시장은 "안전한 도시 오산시를 위해 노력하는 유관기관과 민간단체에 깊은 감사를 전하고 오늘 같은 훈련을 통해 실제 재난이 발생한 경우 시민의 생명과 재산을 보호하기 위한 민·관·군의 상호 유기적인 협력체계가 무엇보다 중요하며, 재난은 예방이 최선이고 이를 위해 안전에 대한 시민들의 관심과 협력을 해 달라"고 당부했다.
press112@naver.com

섹션별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