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18-10-20 05:30 (토)
경기도, 'K-뷰티엑스포 상하이' 19일 개막…세계 2위 시장 공략
경기도, 'K-뷰티엑스포 상하이' 19일 개막…세계 2위 시장 공략
  • 권혁철 기자
  • 승인 2018.05.17 14:21
  • 17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아시아타임즈=권혁철 기자]경기도가 중국에 뷰티시장 공략을 위한 발판을 마련한다. 세계 화장품산업 2위 도시인 상하이를 무대로 오는 19~21일 사흘간 'K-뷰티엑스포 상하이(K-BEAUTY EXPO SHANGHAI)'를 개최해 뷰티 수출시장 선점에 나서겠다는 야심찬 전략이다. 국내 뷰티 강소기업 67개사가 100여개의 부스를 구축하고 비즈니스에 나선다.

경기도는 지역경제 활성화 일환으로 이 기간 중국 경제·금융의 중심도시인 상하이의 '국립전시컨벤션센터(NECC)'에서 'K-뷰티엑스포 상하이'를 개최한다고 17일 밝혔다. 경기도가 주최하고 킨텍스가 주관한다.

이번 박람회에는 도내 업체 36개사를 포함한 국내 강소 뷰티기업 67개사 등이 참여한다. 화장품, 에스테틱, 헤어, 바디케어, 네일, 화장품용기, 미용기기, 미용의료 및 이너뷰티 제품군 등으로 100여개 부스 규모로 구성된다.

중국은 세계 2위의 화장품 시장이자 우리나라 화장품 최대 수출 국가로 중화권 소비자의 라이프스타일 변화에 따라 한국의 프리미엄 화장품 및 다기능성 제품에 대한 수요가 증가하고 있는 지역이다.

특히 이번에 동시 개최되는 '제3회 상하이국제미용박람회(CIBE)'는 중국 내 3대 미용박람회이자 전 세계 최대 미용박람회 중 하나로 국내 뷰티 관련 기업의 중국 진출에 많은 도움이 될 전망이다.

도는 도내 소재 참가기업 36개사에 부스 참가비 및 운송비 지원, 통역원 제공, 공항, 전시장, 숙소 이동 시 셔틀버스 무료 운행 등의 다양한 혜택을 지원한다.

아울러, 중국 현지 바이어 외에도 미국, 홍콩, 터키 등 연매출 500만 달러 이상의 유망 바이어 38개사를 초청해 참가기업과 1대 1 맞춤형 수출상담회를 진행해 성과를 극대화할 방침이다.

K-뷰티엑스포는 공식 웹사이트를 통해 온라인 참가 신청이 가능하다.

안양 소재 ㈜키모테크놀로지 박동근 대표는 "그간 K-뷰티엑스포 참가를 통해 해외 현지 대리점 계약 등 매출성장에 큰 도움을 받아왔다"며 "이번 상하이 뷰티박람회에서도 중국의 두피모발 살롱 및 체인점 계약을 통해 성공적인 중국 시장 진출을 이뤄낼 것"이라며 전시회 참가 포부를 밝혔다.

도 특화산업과장은 "올해 7차례에 걸쳐 개최하는 K-뷰티엑스포를 통해 대한민국 유망 뷰티기업들에게 새로운 수출 활로 개척의 장이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khyukc@hanmail.net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