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18-10-24 08:00 (수)
단독시공 브랜드 대단지, 높은 환금성에 몸값 '두둑'
단독시공 브랜드 대단지, 높은 환금성에 몸값 '두둑'
  • 정상명 기자
  • 승인 2018.05.17 17:14
  • 11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난해 수도권 전체 단지 가운데 14% 불과…"브랜드 프리미엄까지 누릴 수 있어"
힐스테이트 신촌 투시도 (사진=현대건설)
힐스테이트 신촌 투시도 (사진=현대건설)

[아시아타임즈=정상명 기자] 10대 건설사가 단독 시공하는 대단지 아파트가 주목을 받고 있다. 대단지의 장점인 높은 환금성을 갖추면서 컨소시엄과 달리 단일 브랜드 명칭 사용에 대한 프리미엄도 높기 때문이다.

17일 부동산 업계에 따르면 10대 건설사가 단독으로 시공한 대단지 아파트는 분양 물량 자체가 희소해 집값 상승폭이 높은 추세다.

1000가구 이상 대단지는 랜드마크 효과로 매매 거래가 활발해 소규모 단지보다 가격 상승폭이 높다. 넓은 대지 면적으로 조경 면적 확보에도 유리해 단지는 쾌적하고, 단지 내 학교가 조성되는 경우도 많아 교육 환경도 우수하다. 전체 세대수로 비용을 나눠 내는 아파트의 특성상 관리비 절감 효과도 있다.

특히 대단지의 경우 컨소시엄과 단독 시공 여부를 구분해 볼 필요가 있다. 일반적으로 대단지의 경우 대부분 컨소시엄 아파트로 지어진다. 이에 따라 실제 공사에서 각 건설사별로 나눠 시공하다 보니 상대적으로 공사비가 많아 분양가 상승 요인이 되기도 한다. 단지명 확정에 있어서도 단일 브랜드 보다 프리미엄이 떨어지는 공동 브랜드를 사용해야하는 단점도 있다.

실제 같은 대단지라도 컨소시엄보다 단독 시공 아파트가 집값 상승폭에서 우위를 점하는 사례도 있다. 삼성물산의 '래미안전농크레시티(2397가구)'와 삼성물산과 두산건설 컨소시엄 단지인 '답십리래미안위브(2652가구)'의 집값 상승폭 차이는 확연하다. 최근 1년간 래미안전농크레시티의 집값 상승폭은 35.43%(1840만→2492만원)를 기록했지만 답십리래미안위브는 25.77%(1878만→2362만원) 상승하는데 그쳤다.

그러나 분양 시장에서 1000가구 이상 대단지를 대형건설사가 단독으로 시공한 사례가 많지 않다. 지난해 수도권에서 분양한 160개 단지 가운데 10대 건설사의 단독 시공 브랜드 아파트는 22곳으로 약 14% 수준에 그쳤다.

입주를 앞둔 브랜드 대단지는 분양권에 웃돈도 상당히 붙어있다. 국토교통부 실거래가 자료를 보면 내년 6월 입주를 앞둔 서울 강동구 명일동의 '래미안명일역솔베뉴(1900가구)' 전용 84㎡의 경우 이달 8억8900만원(18층)에 거래 됐다. 분양가 대비 1억3000만원 가량 웃돈이 붙은 셈이다.

업계 관계자는 "주택 시장의 불확실성이 높아지고, 다주택자에 대한 규제가 강화되면서 똘똘한 한 채에 대한 수요자들의 기준이 더욱 세분화 되고 있다"며 "대단지의 선택 기준에서도 수요자들의 눈높이가 높아짐에 따라 상품성, 희소성, 브랜드 프리미엄의 3박자를 누릴 수 있는 단독 시공 브랜드 아파트에 대한 선호도는 꾸준히 높아질 것으로 예상한다"고 말했다.

현대건설은 이달 서울 서대문구 북아현뉴타운 1-1구역에서 '힐스테이트 신촌'을 분양한다. 단지는 지하 4층~지상 최고 20층, 15개동, 전용 37~119㎡ 총 1226가구며, 이 가운데 일반분양이 345가구다. 추계초(사립), 북성초, 중앙여중·고, 한성중·고를 걸어서 통학할 수 있다. 지하철 2호선 아현역과 이대역, 2·5호선 충정로역, 경의중앙선 신촌역 등을 이용해 서울 도심으로 이동도 가능하다. 

GS건설은 이달 경기 안양시 소곡지구 주택재개발을 통해 '안양씨엘포레자이'를 분양한다. 단지는 지하 5층~지상 27층, 13개동, 전용 39~100㎡, 총 1394가구다. 이 가운데 791가구가 일반 분양한다. 지하철 1호선 명학역이 단지에서 약 1㎞ 거리에 있으며 명학역에서 신도림역 20분대, 서울역 40분대 도달이 가능하다. 단지 맞은 편에 명문 학군인 신성고 및 신성중학교가 있고, 롯데백화점, 이마트, 2001아울렛, 안양 1번가 상권 등의 편의시설을 이용할 수 있다.

현대건설은 이달 경기 군포시 금정동 보령제약부지에서 '힐스테이트 금정역'을 분양한다. 지하 6층~지상 49층, 5개동 총 1482가구다. 이 가운데 아파트는 전용 72~84㎡, 843가구며, 오피스텔은 전용 24~84㎡ 639실이다. 지하철 1,4호선 환승역인 금정역과 직접 연결 예정인 초역세권 단지다. 인근으로 관모초, 금정초, 곡란중, 산본중∙고 등이 있으며, 평촌 학원가와도 가까워 교육환경도 우수하다. jsm7804@asiatime.co.kr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