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18-10-24 06:30 (수)
이재용 부회장, 삼성생명공익재단 이사장 연임... 이사회, 적임자 판단
이재용 부회장, 삼성생명공익재단 이사장 연임... 이사회, 적임자 판단
  • 조광현 기자
  • 승인 2018.05.18 14:48
  • 7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

[아시아타임즈=조광현 기자]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이 삼성생명공익재단 이사장직을 연임한다.

삼성생명공익재단은 18일 이사회를 열고 이 부회장의 이사장직 연임을 의결했다.

이로써 지난 2015년 재단 이사장에 올랐던 이 부회장은 앞으로 3년 더 자리를 맡게 됐다.

자산 규모만 수조원에 달하는 국내 최대 규모의 공익재단인 삼성생명공익재단은 삼성의 대표적인 복지 재단이다.

일각에서는 이 부회장이 공익재단 이사장 지위를 통해 그룹 지배력을 높이려 비판에 따라 연임을 포기할 것이라는 관측이 나왔으나, 이사회를 중심으로 연임 결정을 내린 것으로 알려졌다.

이사회는 이날 연임 결정에 대해 "이재용 이사장이 재단의 설립 취지를 누구보다 잘 이해하고 있어 삼성의 경영철학과 사회공헌 의지를 계승, 발전시킬 적임자로 판단했다"고 설명한 것으로 전해졌다. ckh@asiatime.co.kr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