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18-10-23 19:00 (화)
"우리도 이제 성년됐어요'
"우리도 이제 성년됐어요'
  • 강성규 기자
  • 승인 2018.05.28 15:26
  • 16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군포시, 성년의 날 맞아 '제13회 전통 성년례' 개최
/사진제공=군포시
/사진제공=군포시
[아시아타임즈=강성규 기자]군포시는 최근 군포문화원 다목적실에서 성년의 날 맞아 '제13회 전통 성년례'를 개최했다고 28일 밝혔다.

향토문화연구소와 화용선차회문화연구소가 주관한 이번 행사는 전통 예식을 통해 청소년들의 건강한 성장을 돕고자 마련됐으며, 올해 성년을 맞은 군포e비지니스고 3학년 30명이 참여했다.

이날 한복을 곱게 차려입은 남녀 학생들은 우리나라 관혼상제 첫 번째 통과의례인 전통 성년례에 참여했다.

예식은 전통 예법에 따라 남자는 상투를 틀어 갓을 씌우는 관례와 여자는 쪽을 찌고 비녀를 꽂아 주는 계례로 진행됐으며, 참가한 학생들은 예식을 통해 전통문화의 소중함과 어여한 성인으로서의 책임과 의무를 느낄 수 있었다.

김원섭 군포시장 권한대행은 인사말을 통해 '성년이라는 새로운 출발선에 선 우리 청소년들이 오늘 전통 성년례를 통해 우리 조상들의 가르침과 지혜를 되새겨, 매순간의 어려움을 극복하고 꿈과 희망의 미래를 만들어가길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올해만 19세를 맞은 군포시 성년 인구는 지난 4월말 기준 남자 1898명, 여자 1713명으로 총 3611명이다.
press112@naver.com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