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18-10-23 19:00 (화)
'의식불명' 추자현, "사실무근 일반병실에서 안정 중"
'의식불명' 추자현, "사실무근 일반병실에서 안정 중"
  • 박민규 기자
  • 승인 2018.06.11 03:5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최근 첫 아들을 낳은 배우 추자현이 10일 안직 의식이 없는 것으로 알려졌다.(사진=연합뉴스)
최근 첫 아들을 낳은 배우 추자현이 10일 안직 의식이 없는 것으로 알려졌다.(사진=연합뉴스)

[아시아타임즈=박민규 기자] 배우 추자현의 소속사 측이 추자현의 '의식불명설'을 사실무근이라 반박했다.

10일 스포츠 조선에 따르면 추자현의 소속사 BH엔터테인먼트 측은 추자현의 의식불명설에 대해 사실무근이라며 일반병실에서 안정을 취하고 있다고 전했다.

앞서 이날 한 매체는 추자현이 추자현은 입원한 후 10일째인 지금까지 의식이 없으며 산소호흡기에 의지해 중환자실에 있는 것으로 보도했다.

이에 관해 추자현 측은 출산 후 폐가 안 좋아 산소호흡기를 달았던 것은 사실이나 의식불명인 것은 아니라며 현재 일반 병실에서 안정을 취하는 상황이라고 밝혔다.

앞서 지난 1일 새벽 출산 후 밤늦게 경련 증상을 보여 강남 모처 산부인과에서 10분 거리에 있는 유명 대학병원 응급실로 이송된 바 있다.

또한 소속사 측은 지난 4일 “추자현이 지난 금요일 새벽 출산 후 당일 밤 늦게 경련 증상을 보여 즉시 응급실로 이송되어 응급치료를 받고 현재 회복 중에 있다”며 “자세한 병명과 원인은 검진 중”이라고 밝힌 바 있다. 추자현의 남편 우효광은 이날 자신의 소셜네트워크서비스(SNS)를 통해 “아내가 출산 후 몸 상태가 좋지 않다”라며 “아이는 현재 건강하다. 아내 곁을 지키겠다”고 전했다.

한편 추자현, 우효광 부부는 2012년 중국 드라마로 인연을 맺었으며 지난해 결혼 후 1년 만에 득남해 많은 이들의 축하를 받았다.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