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18-09-18 23:00 (화)
이마트 中企 ‘스타상품’ 싱가포르 수출 첫 성과
이마트 中企 ‘스타상품’ 싱가포르 수출 첫 성과
  • 문다애 기자
  • 승인 2018.06.19 09:54
  • 10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이마트 제공)
(사진=이마트 제공)

[아시아타임즈=문다애 기자] 이마트 중소기업 스타상품의 싱가포르 첫 수출이 이뤄진다. 이마트는 국내 중소기업의 ‘키다리 아저씨’가 돼 상품 수출 발판 마련과 동시에 글로벌 시장조사단을 파견해 현지 바이어 구매상담회를 여는 등 활발한 지원을 펼칠 계획이다.

이마트는 20일부터 약 한 달 동안 자체 중소기업 판로 지원 프로그램인 '스타상품 개발 프로젝트'를 통해 선발된 16개 중소기업의 54개 상품을 싱가포르의 유수 현지 유통망을 통해 본격 판매한다고 19일 밝혔다.

이마트 '스타상품 개발 프로젝트'는 ‘경연대회’ 형식으로 우수 전통시장 먹거리와 중소기업 상품을 선발해 이마트 등 신세계그룹 유통채널에 입점시켜주는 프로그램이다.

주요 판매 상품은 '엠팩플러스'社의 수중터치 스마트폰 방수팩, '제이엠그린'社의 ‘알알이쏙’(특수용기), ‘코덱스’社의 ‘난나나콘’(스낵), ‘청산이엔씨'社의 초미세먼지 차단용 크림 등이며, 현지 유통 채널은 온/오프라인 포함 총 4곳이다.

우선 20일부터 다음 달 22일까지 싱가포르 1위 온라인 쇼핑몰인 '큐텐(Qoo 10)'에 상품이 입점할 예정이다.  

이어 다음 달 2일부터 8일까지 일주일 동안 싱가포르 최대 상권인 '다운타운 코어' 지역에 위치한 싱가포르 최대 규모의 쇼핑몰인 '선텍시티' 쇼핑몰에서 판매가 진행된다.

더불어 20일부터 다음 달 22일까지 중소기업진흥공단이 싱가포르 현지 유통전문기업과 공동으로 운영 중인 한국상품 전시판매장 '아임스타티스(I’m Startice)의 오프라인 매장과 온라인 채널에서도 판매가 개시된다.

'아임스타티스' 매장은 싱가포르 핵심 상권 가운데 하나인 '주롱 이스트(Jurong East)' 지역의 '빅 박스(Big Box)' 쇼핑몰에 자리잡고 있다.

이들 유통채널들은 “상품성을 본 뒤 행사기간 후에도 상시 판매를 검토 중”이라고 밝혔다.

이와 함께 이마트는 중소기업진흥공단과의 협조를 통해 다음 달 3일부터 7일까지 3박 5일 일정으로 '이마트 중소기업 글로벌 시장조사단'을 싱가포르에 파견한다. 이 시장조사단은 참가를 희망한 14개사 임직원으로 이뤄졌다.

이들은 '선텍시티' 쇼핑몰 등 오프라인 매장에서 이뤄지는 판촉행사를 참관하고, 현지 유통기업 바이어와 구매상담회를 가지면서 자신들의 상품을 적극적으로 알릴 예정이다.

또 현지 유통 전문가 특강을 통해 싱가포르 유통시장에 대한 진출 전략과 노하우를 습득하는 기회 등을 가질 예정이다.

이로써 이마트는 우수 중소기업 상품의 국내 입점을 비롯해 수출 판로 확보, 추가 입점 기회 확대까지 전 과정에 걸친 ‘중소기업 인큐베이팅’ 프로그램을 마련하게 됐다.

정동혁 이마트 CSR 담당 상무는 "'스타상품 개발 프로젝트'가 일회성에 그친 이벤트가 아니라 상품 기획 단계에서부터 최종 판매까지 실질적 효과를 낼 수 있도록 프로그램을 구성했다”며 “새싹 기업들이 수출 판로 확대를 통해 열매를 맺길 바란다”고 밝혔다. da@asiatime.co.kr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