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18-10-23 19:00 (화)
[마감]동성제약, 췌장암 치료제 개발 기대감 '급등'...신라젠, 6일째 하락세
[마감]동성제약, 췌장암 치료제 개발 기대감 '급등'...신라젠, 6일째 하락세
  • 신진주 기자
  • 승인 2018.07.20 16:3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아시아타임즈=신진주 기자] 20일 코스피지수가 개인과 기관의 매수세에 닷새 만에 소폭 반등세로 마감했다.

20일 코스피는 6.9포인트 오른 2,289.19로 장을 종료했다. /사진=연합뉴스
20일 코스피지수는 전일보다 6.9포인트 오른 2,289.19로 장을 종료했다./사진=연합뉴스

이날 유가증권시장에 따르면, 코스피는 전 거래일보다 6.90포인트(0.30%) 오른 2,289.19로 장을 마쳤다.

전장보다 0.93포인트(0.04%) 내린 2,281.36으로 출발한 지수는 외국인 매도세에 밀리며 오전 한때 2,269.55까지 내렸다.

그러나 기관과 개인이 '사자'에 나서며 오후 들어 우상향으로 방향을 바꿔 5거래일 만에 상승세로 마감했다.

기관과 개인은 각각 672억원, 506억원을 순매수했다. 외국인은 1,215억원을 순매도했다.

업종별로는 운수장비(1.67%), 건설업(1.22%), 보험업(1.15%), 운수창고업(1.10%) 등이 올랐다. 철강금속(1.50%), 종이목재(0.53%), 비금속광물(0.50%), 유통업(0/45%) 등이 내렸다.

시가총액 상위주 가운데는 삼성전자(1.17%), 삼성바이오로직스(0.24%), 현대차(2.42%), NAVER(0.65%), KB금융(0.56%) 등이 올랐다.

반면 SK하이닉스(2.66%), 셀트리온(1.04%), POSCO(2.70%) 등은 내렸다.

한국항공우주는 2거래일 연속 급락세를 멈추고 상승마감했다. 한국항공우주는 전일대비 0.93%오른 3만2,500원에 거래를 마쳤다.한국항공우주는 수리온을 기반으로 해병대 상륙기동헬기로 개조한 마린온 추락 소식에 18일 9.34%, 19일 6.53%의 낙폭을 보이면서 가파른 하락세를 보였다.

해병대사령부가 공개한 10초 분량의 현장 폐쇄회로(CC)TV 영상을 보면 사고 헬기는 10여m 상공으로 이륙한 지 4~5초 만에 회전날개(메인 로터)가 갑자기 떨어져 허공으로 날아가면서 동체가 땅으로 떨어졌다.

동성제약(19.71%)은 암 정복을 위해 상용화를 추진 중인 2세대 광과민제 '포토론(Photolon)'의 연구자 임상시험 결과가 해외 학회지에 투고됐다는 소식에 급등했다. 학회지에 실리면 사실상 제품의 효능을 인정받은 것으로 해석돼 국내 시판에도 탄력을 받는다. 광역학 치료는 빛을 이용해 암세포를 파괴하는 치료법으로 다른 암에 비해 생존율이 낮은 췌장암을 정복할 수 있을지 주목된다.

코스닥지수는 전 거래일보다 4.88포인트(0.61%) 내린 791.61로 거래를 마쳤다. 지수는 전날보다 0.22포인트(0.33%) 내린 796.27로 개장한 이후 등락을 거듭하다 790선에 턱걸이했다.

코스닥시장에서는 개인이 743억원을 순매수했지만, 외국인과 기관은 각각 543억원, 171억원을 순매도했다.

시총 상위주 중에서는 셀트리온헬스케어(1.21%), CJ ENM(3.00%), 바이로메드(3.15%), 스튜디오드래곤(2.55%), 포스코켐텍(2.62%), 셀트리온제약(0.99%) 등이 내렸다.

임상시험 실패와 제3자 배정 유상증자설에 휘말린 신라젠(0.64%)은 6거래일 연속 하락세로 마감했다.

신라젠은 전일 홈페이지에 지성권 부사장의 퇴임이 임상시험 실패와 관련이 있다는 의혹과 관련해 "지 부사장은 기술경영 전문가로서 회사의 성장에 기여했지만 건강 등 일신상의 사유로 지난 4월 퇴임했다"며 "현재 회사의 기업부설연구소는 바이러스 전문가인 최지원 상무이사가 연구소장으로 연구를 이끌고 있다"고 해명했다.

이어 "회사 핵심인 임상시험은 문제없이 진행 중이며, 제3자 배정 유상증자 루머는 사실이 아니다"라고 강조했다.

이날 보물선으로 일컬어지는 러시아 함선 '돈스코이호'의 테마주로 엮인 제일제강은 전 거래일보다 29.19% 하락해 하한가에 근접한 2,195원에 거래를 마쳤다.

허위 과장 정보를 활용해 주가를 조작한 혐의로 라정찬 대표가 구속되면서 네이처셀 주식은 3거래일째 급락세를 보였다. 네이처셀은 전일대비 8.84% 하락한 7,730원에 마감했다. newpearl@asiatime.co.kr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