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18-12-15 21:30 (토)
'문재인 탄핵' 발언 한국당에 민주당, "사과하라" 발끈
'문재인 탄핵' 발언 한국당에 민주당, "사과하라" 발끈
  • 천원기 기자
  • 승인 2018.08.10 13:51
  • 4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아시아타임즈=천원기 기자] 더불어민주당은 10일 "문재인 대통령은 원전 문제만 하더라도 탄핵 사유"라고 주장한 이채익<사진> 자유한국당 의원에 대해 "가짜뉴스", "억지 주장"이라며 즉각적인 사과를 촉구했다.

민주당 김현 대변인은 이날 현안 브리핑을 통해 이같이 밝히며 "이 의원이 주장하는 바를 몇 번씩 반복해 읽어보아도 대체 무슨 말인지 알 수 없을 정도로 논리가 빈약하고, 더 황당한 것은 함께 자리했던 김병준 자유한국당 비상대책위원장 또한 "정부의 에너지 수급계획에서 전력수요 예측이 왜곡된 점이 있지 않냐"며 근거 없는 비방을 일삼았다"고 목소리를 높였다.

김 대변인은 "지금 문재인 정부는 유래 없는 폭염에 최대 전력수요가 연일 최고치를 기록하고 있는 상황에도 에너지 수급에 만전을 기하며 전국의 산업현장과 각 가정에 원활하게 전력을 공급하고 있다"면서 "2011년 블랙아웃 사태를 야기하며 무능의 극치를 보여줬던 박근혜 정부와는 위기대처능력 면에서 전적으로 다르다"고 주장했다.

그는 "말은 그 사람과 집단의 품격과 수준을 반영한 것으로, 공인의 '아무 말 대잔치'에는 책임이 뒤따르기 마련"이라며 "특히나 국민들의 불안과 혼란을 부추기는 정치적 선동의 배경에는 원전 마피아가 자리 잡고 있는 게 아닌지 의구심을 떨칠 수 없다"고 말했다.

김 대변인은 "왜곡된 허위사실을 근거로 억지주장을 하며 '문재인 대통령 탄핵'이라는 얼토당토 않는 선동적 구호를 남발한 이채익 의원은 즉각 공개 사과하라"며 "김병준 비상대책위원장 또한 한국당의 전통인 막말과 망언의 대열에 벌써부터 포섭되어 앞장을 서고 있는 모습인데, 한국당이 왜 이런 지경에 이르러 비상대책위원회까지 꾸리게 됐는지 자성하라"고 촉구했다. wonki@asiatime.co.kr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