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18-11-20 21:30 (화)
삼성증권, 발행어음 사업 인가 신청 자진 철회
삼성증권, 발행어음 사업 인가 신청 자진 철회
  • 김지호 기자
  • 승인 2018.08.18 00: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아시아타임즈=김지호 기자] 삼성증권이 초대형 투자은행(IB)의 핵심 사업인 발행 어음 사업 인가 신청을 자진 철회했다.

삼성증권은 지난해 7월 금융당국에 신청한 발행어음 사업 인가 신청을 시장 상황과 회사여건 등을 고려해 철회했다고 17일 공시했다.

삼성증권은 "배당사고 관련 제재 확정으로 결격 사유가 발생하게 된 발행어음 인가 신청에 대해 금융당국에 자진 철회 의사를 전달한 것"이라고 설명했다.

금융위원회는 지난달 26일 정례회의에서 4월 발생한 배당사태와 관련해 삼성증권에 업무 일부 정지 6개월과 대표 직무 정지 3개월 제재 등을 확정했다.

삼성증권은 "향후 결격 사유가 해소되는 시기에 맞춰 재신청 여부를 다시 판단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better502@asiatime.co.kr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