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18-09-20 08:00 (목)
화성서부署, 다문화가정·중도입국자녀 견학행사
화성서부署, 다문화가정·중도입국자녀 견학행사
  • 강성규 기자
  • 승인 2018.08.20 21:28
  • 18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유치시설 견학·시뮬레이션 사격·지문 채취 등 과학수사 직접 체험
[아시아타임즈=강성규 기자] 화성서부경찰서(서장 김종식)는 화성시 외국인복지센터와 함께 관내 다문화가정 및 중도입국자녀들을 대상으로 경찰서 초청 행사를 진행했다고 20일 밝혔다.

다문화가정 및 중도입국자녀들을 경찰서 112상황실과 유치시설 견학, 시뮬레이션 사격, 지문 채취 등 과학수사를 직접 체험함으로서 경찰업무에 대한 이해를 높이는데 도움을 줬고, 경찰서에서 무료 제공한 식사를 하며 외사직원들과 평소 궁금한 대회도 나눴다.

자녀들과 함께 방문한 결혼이주여성 인터콴시콴(태국·여)는 "좋은 기회에 한국경찰을 이해하고, 자라나는 아이들이 준법 의식을 높이는 시간이 됐으며, 많은 학생들이 미래 경찰관을 꿈꿨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김종식 경찰서장은 "경찰서 체험학습을 통해 어린 중도입국자녀 학생들이 한국경찰을 이해하고, 국내 생활에 조기 적응하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면서 "앞으로도 경찰은 중도입국자녀들을 포함한 외국인과 그 자녀들을 대상으로 견학프로그램을 확대해서 외국인 체류질서 확립과 친근한 경찰상 구현을 위해 힘쓰겠다"고 말했다.

한편, 중도입국자녀란 외국에서 태어나 성장하다가 부모의 재혼·취업 등으로 부모를 따라 우리나라에 입국한 국제결혼·재혼가정과 이주노동자 가정 자녀를 의미하며, 법무부 통계에 따르면 전국 9726명에 이른다.
press112@naver.com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