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18-11-16 04:30 (금)
안양시, 오는 12일부터 만안 현장 시장실 운영
안양시, 오는 12일부터 만안 현장 시장실 운영
  • 신용환 기자
  • 승인 2018.09.12 15:27
  • 16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최대호 안양시장, 만안-동안 지역 격차 근본적 해결 의지 밝혀
/사진제공=안양시
/사진제공=안양시
[아시아타임즈=신용환 기자]안양시는 안양아트센터에서 만안 현장 시장실을 운영한다고 12일 밝혔다.

만안 현장 시장실은 매주 수요일 오전 9시부터 오후 6시까지 운영된다. 형식적인 행정보다는 오랜 시간이 필요하더라도 현장에서 문제점을 찾아서 이를 근본적으로 해결할 수 있는 행정을 펼치겠다는 최대호 안양시장의 강력한 의지를 담았다.

일상적인 집무 외에도 국철 지하화 사업, 옛 농림축산검역본부 부지의 행정업무복합타운 조성, 서안양 친환경 융합 스마트밸리 조성, 연현마을 공영개발 등 만안구에서 추진되는 사업에 대해 현장의 생생한 목소리를 반영해 나갈 방침이다.

최대호 안양시장은 "만안구는 과거 안양역을 중심으로 교통 및 상권이 크게 발전했으나 평촌에 신도시가 조성되면서 공공기관이 이전하는 등 성장 동력이 침체되어 왔다"며 "만안구가 4차 산업혁명을 선도하고 새로운 일자리를 창출하는 거점이 될 수 있도록 현장에서 시민들의 다양한 아이디어를 수렴해 만안과 동안이 함께 잘 사는 안양을 만들어가겠다"고 말했다.
shinyw80@naver.com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