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18-10-19 01:30 (금)
삼성전자, 세계 첫 쿼드 카메라 탑재 '갤럭시A9' 공개
삼성전자, 세계 첫 쿼드 카메라 탑재 '갤럭시A9' 공개
  • 임서아 기자
  • 승인 2018.10.11 18:00
  • 7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아시아타임즈=임서아 기자] "세계 최초 후면 쿼드 카메라와 인텔리전트 기능을 탑재한 '갤럭시 A9'은 언제 어디서나 최고의 순간을 촬영하고 공유할 수 있도록 도와줄 것이다."

고동진 삼성전자 IM부문장 사장은 현지시간 11일 말레이시아 쿠알라룸푸르에서 열린 'A 갤럭시 이벤트(A Galaxy Event)' 행사에서 이 같이 말하면서 세계 최초로 스마트폰 후면에 4개의 카메라를 탑재한 갤럭시A9을 공개했다.

삼성전자 갤럭시A9./삼성전자
삼성전자 갤럭시A9./삼성전자

갤럭시A9은 스마트폰 후면에 2400만 화소 기본 렌즈뿐 아니라 망원 렌즈, 초광각 렌즈, 심도 렌즈. 쿼드 카메라를 세계 최초로 탑재했다. 광학 2배줌을 지원하는 1000만 화소 망원 카메라를 탑재해 먼 거리에서도 피사체의 세밀한 부분까지 선명하게 촬영이 가능하다.

사람의 시야각과 유사한 화각 120도의 800만 화소 초광각 카메라를 탑재해 사용자가 보고 있는 장면 그대로 촬영이 가능하다. 기존 대비 더 많은 풍경을 한번에 담을 수 있고, 더 많은 사람들과 단체 사진을 촬영하는데 유용하다.

갤럭시A9은 2400만 화소 카메라와 500만 화소 심도 카메라를 탑재해 사용자가 촬영 전후로 자유자재로 보케(Bokeh) 효과를 적용할 수 있는 '라이브 포커스(Live Focus)' 기능을 제공한다. 이 기능을 통해 마치 프로 사진작가가 촬영한 것과 같이 특정 피사체를 더욱 또렷하게, 배경을 흐릿하게 표현해 더욱 아름다운 사진을 촬영할 수 있다.

갤럭시A9은 최신 플래그십 스마트폰 갤럭시노트9을 통해 첫 선을 보인 인공지능 기반의 인텔리전트 카메라를 탑재해 사용자가 촬영 장면에 따라 모드를 변경하거나 필터를 적용하지 않아도 최상의 사진 촬영이 가능하다. 

갤럭시A9은 저조도 환경에서 4개의 픽셀을 하나의 픽셀로 합쳐 더 많은 빛을 흡수할 수 있는 기술이 탑재돼 어두운 곳에서도 더 밝고 선명한 사진을 촬영할 수 있다. 2400만 화소 전면 카메라로 언제 어디서나 선명한 셀피 촬영도 가능하다. 저조도 환경에서는 디스플레이와 LED의 광원을 활용해 보다 밝게 셀피를 촬영할 수 있다.

갤럭시A9은 18.5대 9 화면 비율의 인피니티 디스플레이 디자인에 6.3형 슈퍼 아몰레드 디스플레이를 탑재했으며 3800mAh 대용량 배터리로 하루 종일 충전에 대한 부담 없이 사용할 수 있다. 6GB와 8GB 두 가지 모델로 출시되며 모두 128GB 내장 메모리· 최대 512GB 마이크로 SD 카드를 지원해 더 많은 사진이나 파일 등 저장할 수 있다.

갤럭시A9은 캐비어 블랙·레모네이드 블루·버블검 핑크의 독특하면서도 세련된 색상으로 눈길을 끈다. 레모네이드 블루·버블검 핑크 모델은 단계적으로 색상에 변화를 주는 그래디언트(Gradient) 효과가 적용됐다.

갤럭시A9은 11월부터 전 세계에 순차적으로 출시될 예정이다. 이날 행사에서는 지난 9월 발표한 갤럭시 스마트폰 최초로 트리플 카메라를 탑재한 갤럭시A7도 함께 선보였다. limsa0514@asiatime.co.kr


관련기사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