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18-11-20 23:00 (화)
화성시, 일본군성노예제 문제해결 위한 정기 수요시위 참가
화성시, 일본군성노예제 문제해결 위한 정기 수요시위 참가
  • 강성규 기자
  • 승인 2018.10.18 14:56
  • 16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제공=화성시 평화의 소녀상 건립추진위원회
/사진제공=화성시 평화의 소녀상 건립추진위원회
[아시아타임즈=강성규 기자]화성시 평화의 소녀상 건립추진위원회 회원 30여 명이 지난 17일 서울 종로구 주한 일본대사관 앞에서 열린 '제1357차 일본군성노예제 문제해결을 위한 정기 수요시위'에 동참했다.

이날 집회는 일본군 '위안부' 피해자 길원옥 할머니와 시민 300여 명과 함께 참여해 지난 2015년 한일합의의 전면 무효화와 화해치유재단 해산 및 일본정부의 공식 사죄와 법적 배상을 촉구했고, 일본군성노예제 문제 해결이 되는 날까지 동참할 것을 다짐했다.

한국여성단체연합회가 주관한 이날 행사는 '바위처럼' 노래를 시작으로 경과보고, 길원옥 할머님의 '두만강' 노래를 청취하는 순으로 진행됐다.

수요시위는 일본군 '위안부'피해 할머니의 명예와 인권회복을 위해 한국정신대문제대책협의회(대표 윤미향) 주최로 지난 1992년 1월8일부터 매주 수요일 주한 일본대사관 앞 평화로에서 개최하고 있다.
press112@naver.com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