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18-11-17 20:30 (토)
오리엔트 "삼성 갤럭시워치 상표권 침해…브랜드 말살하는 것"
오리엔트 "삼성 갤럭시워치 상표권 침해…브랜드 말살하는 것"
  • 임서아 기자
  • 승인 2018.10.23 17:26
  • 7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아시아타임즈=임서아 기자] 시계 전문업체 오리엔트 시계가 삼성전자 스마트워치 '갤럭시워치'를 두고 자사 상표권을 침해했다고 주장했다. 

삼성전자 스마트워치 '갤럭시워치'/삼성전자
삼성전자 스마트워치 '갤럭시워치'/삼성전자

오리엔트 시계는 삼성전자 갤럭시워치에 대해 부정경쟁방지법, 상표법 위반으로 서울중앙지법에 판매금지가처분 신청을 제기했다고 23일 밝혔다.

삼성전자가 지난 8월 출시한 갤럭시워치 브랜드가 자사 시계 상표인 '갤럭시'를 침해했다는 것이다. 삼성전자 갤럭시워치는 제9류(전자기기)로 오리엔트 갤럭시 시계는 제14류(귀금속) 등으로 상표 등록돼 있다.

오리엔트 시계는 "자사는 1984년부터 갤럭시, 갤럭시 골드 등에 대해 상표를 등록했다"며 "삼성전자가 갤럭시워치를 시계로 광고하는 것은 부정경쟁방지법 위반이자 상표법 위반"이라고 주장했다.

이어 "삼성전자가 스마트워치와 기존 손목시계의 경계를 허물고 자사 제품을 판매하는 이상 오리엔트 시계가 자사 브랜드 갤럭시를 활용한 스마트워치를 개발, 출시하는 것은 사실상 어렵다"며 "삼성전자가 자사 대표 브랜드를 말살하는 것"이라고 강조했다.  limsa0514@asiatime.co.kr


관련기사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