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18-12-18 20:30 (화)
이천시 항작사, '뻔뻔(fun fun)한 클래식' 성료
이천시 항작사, '뻔뻔(fun fun)한 클래식' 성료
  • 김재환 기자
  • 승인 2018.11.15 16:44
  • 16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즐거운 오페라 공연으로 민․관․군 하나됐다
/사진제공=이천시
/사진제공=이천시
[아시아타임즈=김재환 기자]육군항공작전사령부(이하 항작사)와 이천시가 공동 주최한 맥키스 오페라단의 '뻔뻔(fun fun)한 클래식'공연이 14일 이천아트홀에서 성황리에 막을 내렸다.

지역사회와 항작사 간의 협력과 유대강화를 위해 추진한 문화예술행사다. 허건영 항공작전사령관이 엄태준 이천시장에게 공동 주최를 제의해 이뤄졌다.

이날 공연 시작과 함께 무대영상으로 이천시의 아름다운 모습과 육군헬기의 위용을 함께 보여주며 서로를 이해하고 공감대를 형성할 수 있는 기회를 마련했다. '축배의 노래'를 시작으로 '남몰래 흐르는 눈물', '오페라의 유령'과 같은 18곡의 명곡이 이어졌다.

'오 해피데이'를 부르며 군인가족과 이천시민이 함께 한 즐거운 시간을 끝으로 관객과 공연팀이 함께 어우러져 기념 촬영을 했다.

즐거운 공연을 펼친 맥키스 오페라단은 6명의 단원이 클래식과 뮤지컬, 개그를 통해 유쾌한 웃음을 선사했다. 연간 130회 이상의 공연을 진행하는 대전지역의 인기 공연단이다.

시민 서숙경(34세,여)씨는 "9주년 결혼기념일을 맞아 남편과 함께 좋은 공연을 관람하게 돼 감회가 새롭다"면서 "이천에 살면서 앞으로 이런 기회가 더 많았으면 좋겠다"며 즐거워했다.

허건영 항공작전사령관(소장)은 "항작사 간부들도 모두 이천지역 주민인 만큼 지역주민과 함께 공연을 보면서 공유하는 좋은 추억이 생겼다"며 "이천시와 함께 이런 의미 있는 기회를 더 만들어가겠다."고 했다.

엄태준 이천시장은 "지역주민과 군인가족이 소통할 수 있는 의미있는 공연이었다"면서 "문화 예술과 더불어 행복한 이천을 만드는데 힘쓰겠다"고 말했다.
jhk1527@naver.com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