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18-12-18 21:00 (화)
JT캐피탈, 인도네시아 금융시장 활성화 4자 MOU 체결
JT캐피탈, 인도네시아 금융시장 활성화 4자 MOU 체결
  • 이보라 기자
  • 승인 2018.11.16 02:5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아시아타임즈=이보라 기자] JT캐피탈은 같은 그룹 계열사인 인도네시아 J트러스트뱅크, NH농협캐피탈, NH코린도증권과 함께 인도네시아 금융시장 활성화를 위한 4자 업무협약(MOU)을 맺었다고 15일 밝혔다.

JT캐피탈은 인도네시아 J트러스트뱅크와 NH농협캐피탈, NH코린도 증권과 함께 4자 업무협약(MOU)을 맺었다고 15일 밝혔다. (왼쪽부터)Jeffry Wikarsa NH코린도증권 대표이사, 고태순 NH농협캐피탈 대표이사, 안도 리츠오 인도네시아 J트러스트뱅크 이사, 차동구 JT캐피탈 대표이사./사진제공=JT캐피탈

JT캐피탈 등 4개 기업은 이번 협약을 통해 인도네시아 시장에서 해외 사업, 기업금융, 신기술투자, IB업무 등의 금융 및 투자업무와 관련해 협력하기로 했다.

이번 협약은 발전 잠재력이 큰 인도네시아 금융시장의 성장으로 국내 금융사들의 인도네시아 시장 진출이 활발해지면서 시장 주도권을 쥐기 위한 경쟁이 치열해짐에 따른 것이다.

국내 금융사들은 본격적인 현지 시장 진출에 앞서 리스크를 최소화하고 안정적으로 현지에 정착하기 위해 동남아 지역에 먼저 안착한 글로벌 금융사와 전략적 네트워크를 구축하고 있다.

2014년 인도네시아에 진출한 J트러스트그룹은 자카르타 본점을 포함한 전국 47개의 ‘J트러스트뱅크 인도네시아’ 지점망과 ‘J트러스트 인베스트먼트’, ‘J트러스트 올림핀도’ 등을 통해 중소기업 대출 및 외환업무를 비롯한 종합 금융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NH농협캐피탈과 NH코린도증권은 인도네시아 현지 네트워크를 활용해 J트러스트그룹의 글로벌 네트워크와 협력을 통한 인도네시아 금융시장 내 공동 투자를 협의할 방침이다.

JT캐피탈 관계자는 "최근 3년 동안 5%대의 안정적인 경제 성장률을 유지하고 있는 인도네시아는 2억6000만명이 넘는 인구수에 세계 16위 수준의 GDP 등 동남아시아 시장에서도 성장하기 좋은 요인을 갖춘 국가로 평가받는 만큼 국내 금융사의 진출이 활발히 이뤄지고 있다"며 "이번 협약을 통해 4사가 인도네시아 금융시장에서 시너지 효과를 낼 수 있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lbr00@asiatime.co.kr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