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19-08-18 23:00 (일)
서울어워드 종합상품전 성료… “우수한 중소기업 상품 판로 개척”
서울어워드 종합상품전 성료… “우수한 중소기업 상품 판로 개척”
  • 한미래 기자
  • 승인 2018.11.21 11:13
  • 24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500여개 중소기업 상품 심사해 '서울어워드' 선정
(사진제공=서울산업진흥원 서울유통센터)
(사진제공=서울산업진흥원 서울유통센터)
[아시아타임즈=한미래 기자] 중소기업지원기관 SBA는 지난 15일 그랜드힐튼 서울에서 우수한 중소기업 상품을 알리기 위한 '서울어워드 종합상품전'을 개최했다.

이 행사는 중소기업에서 신청한 2500여개의 상품을 서울어워드로 선정하는 '상품심사'와 서울어워드 기업과 유통인들이 함께하는 '서울어워드의 밤'이 동시에 진행됐으며, 서울어워드 선정 상품의 판로지원을 위해 '이마트 노브랜드'의 MD들과 함께하는 'MD 상담회'를 가졌다.

또한 서울어워드 상품들의 홍보를 위한 '상품 품평회'를 유명 블로거들과 함께해 서울어워드 상품의 판로개척과 홍보의 장을 마련했다.

이날 그랜드힐튼서울 전시홀에서는 지난 9월 17일부터 11월 7일까지 접수된 약 2500여개의 중소기업 상품을 서울어워드로 선정하기 위해 심사했다.

서울어워드 신청상품은 △리빙 △문구/취미/자동차/애완/캐릭터 △스포츠/레저/여행 △식품 △유아/출산/완구 △이미용 △컴퓨터/가전/디지털 △패션/패션잡화의 총 8개 카테고리이며, 심사기준에 따라 6~8명의 전문 심사위원이 2500여개의 제품을 평가했다.

또한 기업과 유통인들의 네트워크를 도모하는 '서울어워드의 밤'에서는 서울어워드 상품 및 홍보에 도움을 준 기업과 유통인에게 공로상을 시상했다.

서울유통센터 운영위원회와 온채널, 아카비전, 카탈리스트, 애덜린, 동서가구, 감성텍스, LDK, 해리언, 삼원바이오텍, 쿠첸, JMW, 바이오플러스에서 서울어워드 기업 및 유통인들을 위한 55인치 스마트 티비 등을 후원했다.

한편, 서울어워드는 중소기업이 제조한 상품에 ‘서울’ 브랜드를 부여하는 사업으로, 우수한 상품을 보유하고 있음에도 낮은 인지도와 신뢰도로 인해 판매에 어려움을 겪는 중소 제조 기업들을 지원하기 위해 지난 2016년 4월부터 시작해 올해까지 약 1만4000개의 상품을 발굴하고 판로를 위한 다양한 지원을 하고 있다.

서울산업진흥원 서울유통센터에서 진행하는 이 사업을 통해 중소기업이 제조한 상품에 판로 및 홍보를 위한 다양한 혜택을 제공했다. 2단계의(1차, 2차)의 심사를 거쳐 서울어워드 상품으로 최종 선정되면 △온라인 판로지원 (네이버 서울샵 수수료 지원, G마켓, 옥션, 11번가 등 국내 주요 온라인 플랫폼 입점 기회 제공) △서울어워드 전용전시관 입점(서울유통센터, 해외 등) △홍보 콘텐츠(국문, 중문, 영문판 영상, 웹툰, e-카탈로그) 제작 등 국내외 판로지원 및 홍보를 위한 다양한 혜택이 제공된다.

SBA 서울유통센터 관계자는 “앞으로 서울유통센터는 중소기업의 우수한 상품을 서울어워드로 선정하고 다양한 유통인들과의 네트워킹과 협력을 통해 제조, 유통사가 함께 발전할 수 있는 가교역할을 하겠다"고 말했다.
asiatime@asiatime.co.kr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