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19-03-24 18:33 (일)
'런닝맨' 새해 첫 레이스서 '에어핑크' 완전체 대활약
'런닝맨' 새해 첫 레이스서 '에어핑크' 완전체 대활약
  • 박민규 기자
  • 승인 2019.01.07 03:5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SBS 예능 '런닝맨' 캡처

[아시아타임즈=박민규 기자] 에이핑크가 완전체로 런닝맨에 출연을 해 멤버들 못지않는 활약을 보이며 눈길을 끌었다.

6일 방송된 SBS 예능 '런닝맨'에서 펼쳐진 새해 첫 번째 레이스에서는 이날 방송에서 에이핑크는 완전체로는 처음으로 런닝맨에 출격했다.

미션에 성공하면 레벨업이 되고 레벨 10을 달성하면 게임이 종료되는 레이스로 이날 멤버들은 '전설의 떡국', '의리의 만두'등의 퀘스트에 도전하며 레벨업을 시켰다.

특히 이날 만두를 가장 많이 먹은 의리남 양세찬은 하하와 함께 퀘스트를 수행하기 위해 나섰다. 레벨업의 기회가 있다는 생각에 들뜬 두 사람. 하지만 두 사람을 기다리는 것은 다시 돌아가야만 했다. 

이와 달리 나머지 멤버들은 다음 퀘스트를 수행하기 위해 이 곳 저곳을 뒤졌고, 그 과정에서 에이핑크와 만났다. 그리고 이때 에이핑크는 레벨업을 외치며 자신들과 만난 멤버들을 레벨 업시켰다.

이후 각 멤버들은 에이핑크 멤버들과 함께 커플을 이뤄 '바람과 함께 먹여주다' 퀘스트에 도전했다. 그 결과 전소민과 윤보미 커플이 미션에 실패. 재도전을 위해 유재석이 레벨 1로 강등됐다.

'너와 나의 후드 연결고리' 커플 퀘스트에서는 정은지의 활약이 돋보였지만 김종국의 승리로 끝났다. 

최종 미션 퀘스트 수행을 위해서는 2인 클랜을 결성해야 했다. 이때 전소민은 김종국과 클랜을 결성했다. 그리고 지석진은 이광수와 팀을 이뤘다.

결국 유재석과 하하, 양세찬과 송지효는 아무것도 찾지 못하며 미션에 실패했고 유재석과 하하, 양세찬은 레벨 1로 최종 꼴찌로 미션을 마쳤다.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