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19-06-26 05:30 (수)
효성 53기 신입사원, 연탄나눔으로 첫 활동 개시
효성 53기 신입사원, 연탄나눔으로 첫 활동 개시
  • 조광현 기자
  • 승인 2019.01.09 13:30
  • 8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효성 53기 신입사원들과 조현상 효성나눔봉사단장(총괄사장, 맨 앞)이 8일 오후 성북구 정릉동 일대에서 ‘사랑의 연탄 나눔’을 펼쳤다.
효성 53기 신입사원들과 조현상 효성나눔봉사단장(총괄사장, 맨 앞)이 8일 오후 성북구 정릉동 일대에서 ‘사랑의 연탄 나눔’을 펼쳤다.

[아시아타임즈=조광현 기자] 효성 신입사원들이 첫 대외활동으로 ‘사랑의 연탄나눔’을 진행했다.

효성그룹은 53기 신입사원 200여명과 임원 13명이 8일 오후 성북구 정릉동 일대의 이웃들에게 연탄 1만장을 전달하는 봉사활동을 펼쳤다고 9일 밝혔다.

이날 봉사활동에는 조현상 효성나눔봉사단장(총괄사장)을 비롯한 경인지역 임원들이 함께해 신입사원들과 나눔을 함께 하며 소통하는 시간을 가졌다.

조 단장은 “연탄이 작고 대단치 않아 보일 수 있겠지만 이웃들이 따뜻한 겨울을 날 수 있도록 따뜻한 마음을 담아 나눴으면 한다”고 말했다.

기업의 사회적 책임의 중요성을 강조해 온 조현상 사장은 2015년부터 매년 신입사원 봉사활동을 함께 하며 임직원들에게 효성인으로서 나눔의 책임과 기쁨을 독려해왔다. 작년에는 숲 가꾸기의 일환으로 땅이 얼지 않도록 낙엽을 덮는 낙엽분토작업과 배수로 정리를, 2017년에는 독거노인들을 방문해 문풍지를 붙이는 방풍작업과 청소를 직접 하기도 했다.

효성은 2013년부터 신입사원 입문교육 기간에 사회공헌활동을 진행해 입사와 동시에 사회공헌 의식을 함양하고, 효성의 핵심가치 중 하나인 책임의식을 체득할 수 있도록 하고 있다. ckh@asiatime.co.kr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