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19-06-26 19:30 (수)
경제계 "문 대통령 혁신성장 공감…기업도 노력하겠다"
경제계 "문 대통령 혁신성장 공감…기업도 노력하겠다"
  • 조광현 기자
  • 승인 2019.01.10 16:15
  • 1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문재인 대통령이 10일 오전 청와대 영빈관에서 열린 2019년 신년 기자회견에서 질문에 답하고 있다.(사진=연합뉴스)
문재인 대통령이 10일 오전 청와대 영빈관에서 열린 2019년 신년 기자회견에서 질문에 답하고 있다.(사진=연합뉴스)

[아시아타임즈=조광현 기자] 경제계는 10일 문재인 대통령이 신년 기자회견에서 새로운 경제 동력 확보를 위한 '혁신성장'을 강조한 데 대해 공감을 표시하며 기업도 적극적인 투자 확대 등 노력을 펼치겠다는 의지를 다졌다. 아울러 혁신성장과 관련, 성과를 낼 수 있도록 규제 완화와 기업의 경영 부담 완화 차원의 개선책이 동반되길 바란다는 뜻도 공개했다.

이경상 대한상공회의소 상무는 "문 대통령이 올해 혁신성장에 성과가 날 수 있도록 정부 정책의 역량을 집중하겠다는 취지로 말씀하셨는데, 우리도 혁신성장과 사회안전망 확충이 동시에 달성해야 할 가치라고 강조해 왔다"고 지적했다.

그러면서 "혁신성장에서 성과를 내고, 그 성과가 사회안전망 확충의 재원으로 활용돼서 두 가지가 모두 달성되는 과정으로 갔으면 하는 기대가 있다"며 "경제계도 투자, 신성장 산업 발굴 등에 적극적으로 나설 것"이라고 강조했다.

한국경영자총협회(경총)는 "신년 기자회견을 통해 정부의 경제 상황에 대한 엄중한 인식과 경제 활력 제고 의지를 보여 준 것에 대해 반기며 뜻깊게 생각한다"고 말했다.

이어 "정부가 지속적인 규제 혁신을 통해 새로운 산업과 서비스를 발굴해 우리 경제의 성장 동력을 확충시켜줄 것으로 기대한다"며 “근로시간 단축과 최저임금 인상 문제 등 경영 부담이 완화되고 기업 투자가 활성화될 수 있도록 기업경영 정책 전반에 대한 세심한 배려와 지원이 필요하다”고 덧붙였다.

배상근 전국경제인연합회(전경련) 전무는 "현재의 경제 상황을 엄중하게 파악하고 극복 방향으로 혁신을 통한 기존 산업 부흥과 신산업 육성을 제시한 것에 공감한다"고 언급했다.

배 전무는 "글로벌 무한경쟁 시대에 혁신성장은 선택이 아니라 우리의 생존을 위해 꼭 가야만 하는 길"이라며 "이를 위해 위축된 기업가 정신을 살릴 수 있도록 우리나라 기업에만 적용되는 과도한 규제, 기업가의 새로운 도전을 막는 규제 등을 보다 적극적으로 개선하길 기대한다"고 강조했다.

이동기 한국무역협회 혁신성장본부장은 "정부는 지난해 이룬 수출 6천억달러, 국민소득 3만달러 달성 등의 성과와 함께 고용지표와 전통 제조업 부진 등 문제를 명확히 인식하고 있으며, 이를 해결하기 위해 혁신창업 생태계 조성, 신성장산업 투자 확대, 규제 해소 등에 적극적인 의지를 보여 환영한다"고 말했다.

이 본부장은 "특히 혁신 인재 양성, 한류 확대, 신남방·신북방 정책을 통한 경제·안보 공동체 실현 등은 시대가 요구하는 우리가 나아가야 할 중요한 방향이라는 데 공감한다"고 강조했다. ckh@asiatime.co.kr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