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19-03-26 07:30 (화)
'놀라운 토요일' 에픽하이 '우산'에 우주소녀 루다 “나 다 썼다”… 가사 뭐길래?
'놀라운 토요일' 에픽하이 '우산'에 우주소녀 루다 “나 다 썼다”… 가사 뭐길래?
  • 박민규 기자
  • 승인 2019.01.13 03:5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tvN 예능 ‘놀라운 토요일’ 캡처

[아시아타임즈=박민규 기자] ‘놀라운 토요일’에서 에픽하이의 ‘우산’이 문제로 나왔다. 

12일 방송된 tvN 예능 ‘놀라운 토요일’에는 우주소녀 루다와 다영이 출연한 가운데 첫 번째 문제 간미연의 ‘파파라치’에 이어 두 번째 문제로 에픽하이의 ‘우산’이 나왔다.

멤버들은 제작진이 큰 실수를 한 것이라고 말했다. 그러나 문제로 나온 구간은 미쓰라 진의 랩 구간이었고 멤버들은 앞부분을 쉽게 들었지만 뒷부분을 헷갈려 했다. 

루다는 “나 다 썼다”며 자신감을 보였다. 루다가 공개한 가사는 “영원의 약속에 활짝 폈던 우산, 이제는 찢겨진 우산 아래 두 맘”이었다.

남은 힌트로 다시 노래를 들은 멤버들은 루다의 가사를 확신했다.

붐은 “변동 사항 있냐”고 물었지만 멤버들은 “없다”고 단호하게 이야기했다.

정답은 루다가 공개한 “영원의 약속에 활짝 폈던 우산, 이제는 찢겨진 우산 아래 두 맘”이 맞았다. 이에 멤버들은 첫시도만에 모든 문제를 맞히며 환호했다.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