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19-08-18 23:00 (일)
김포시, 세외수입 체납 징수율 또다시 최고치 경신
김포시, 세외수입 체납 징수율 또다시 최고치 경신
  • 정해운
  • 승인 2019.01.22 14:23
  • 12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아시아타임즈=정해운 기자]김포시는 2018년 세외수입 결산 결과 이월체납액 징수율이 지난 2017년에 20%로 역대 최고치를 달성한데 이어 지난해에도 21.3%로 또다시 최고치를 경신했다고 23일 밝혔다.

또한 결손을 포함한 정리율도 30.6%로 당초 목표했던 징수율 및 정리율을 모두 달성했다. 이는 2015년에 징수율 9%, 정리율 15%대였던 수치에 비해 각각 2배 이상 증가한 수치다.

시는 갈수록 늘어나는 세외수입 체납을 줄이고 전문적이고 효율적인 징수를 위해 2015년 9월에 세외수입징수팀을 신설했고 이듬해 9월에는 차량세무팀을 신설한 바 있다.

그 결과, 부서별로 각각 관리하던 체납액을 통합해 관리함으로써 효율성이 높아졌으며, 특히 세외수입 체납액 중 상당한 비중을 차지하는 차량 관련 과태료에 대해서도 번호판 영치, 채권압류 등 다양하고 적극적인 징수활동을 펼친 결과 매년 징수율 및 정리율이 경신됐다.

시는 올해에도 징수율 및 정리율 목표치를 최대로 설정하고 강력한 징수활동의 일환으로, 기존에 세외수입 분야에서는 압류하기 힘들었던 상호예금, 매출채권, 증권채권 등에 대한 처분을 강화하고 고액체납자 현장독려, 관허사업제한, 신용정보 제공 등 적극적인 징수활동을 추진할 예정이다.
jhw5611@hanmail.net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