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19-08-23 14:30 (금)
여주시, '3·1운동 100주년 기념 독립운동 발자취 탐방'
여주시, '3·1운동 100주년 기념 독립운동 발자취 탐방'
  • 송기원 기자
  • 승인 2019.02.11 14:38
  • 16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자매도시 종로구 초청…역사적 의의 되짚어 보는 계기 마련
/사진제공=여주시
/사진제공=여주시
[아시아타임즈=송기원 기자]서울 종로구가 최근 '3·1운동 100주년 기념 독립운동 발자취 탐방'을 개최한 가운데 자매도시인 여주시도 탐방에 동참했다고 11일 밝혔다.

이번 탐방은 종로구 자매도시 시민을 대상으로 여주시를 비롯한 5개 자매도시 총 180여명이 참가한 가운데 여주시에서는 유필선 여주시의회 의장을 비롯해 여주시민 60여명이 참석했다.

1부 행사는 자매도시 시민들을 환영하는 김영종 종로구청장의 인사말에 이어 '큰별쌤'으로 알려진 최태성 한국사 강사의 '100년 전 3·1운동이 그린 오늘'이란 주제로 강의가 펼쳐졌다.

이어 2부에서는 일본대사관 앞에 세워진 평화의 소녀상을 시작으로 태화관, 3·1운동의 진원지인 탑골공원, 수많은 애국지사가 수감됐던 서대문 형무소 등 독립운동 유적지를 직접 탐방해 3·1운동 당시 상황을 생생하게 느낄 수 있는 자리를 마련했다.

유필선 여주시의회 의장은 "이번 탐방을 통해 종로구와 여주시의 자매도시 관계를 돈독히 할 뿐만 아니라, 3·1 독립운동의 역사적 의의를 되새기고 선열들의 확고한 독립의지, 숭고한 희생정신을 함께 나눌 수 있는 소중한 시간이 됐다"고 말했다.

이번 탐방에 참가한 여주시의 한 학생은 "3·1운동의 역사적 의미를 다시금 돌아 볼 수 있는 계기가 됐으며, 여주시 자매도시에 대해서도 좋은 추억을 가지고 올 수 있는 시간이 됐다"고 말했다.
skw5053@hanmail.net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