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19-05-22 16:57 (수)
'승리 단톡방 內 경찰총장' 경찰청 총경 대기발령
'승리 단톡방 內 경찰총장' 경찰청 총경 대기발령
  • 문다애 기자
  • 승인 2019.03.16 14: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연합뉴스 자료사진)
(사진=연합뉴스 자료사진)

[아시아타임즈=문다애 기자] 최근 사회적 논란을 일으키고 있는 빅뱅 승리와 가수 정준영 등 유명 연예인의 대화방에 거론된 총경급 경찰관이 대기발령됐다.

16일 경찰청은 본청 과장 총경 A씨를 경무담당관실로 대기발령하고 후임 과장을 임명했다고 밝혔다.

총경 A씨가 대기발령을 받은 이유는 해당 대화방에서 경찰 고위 인사의 비호 의혹을 불러일으킬 만한 이야기가 오간 정황이 포착됐기 때문이다.

지난 2016년 7월 이들의 카톡방에서 한 참여자가 "옆 업소가 우리 업소 내부 사진을 찍었는데 경찰총장이 걱정 말라더라"라고 남긴 바 있다. 해당 인물은 총경 A씨로 확인됐다.

전날 참고인 신분으로 서울지방경찰청에 출두한 총경 A씨는 "조직에 누를 끼쳤다고 생각한다"며 "정준영은 모른다. 나중에 밝혀질 거다"고 말했다. da@asiatime.co.kr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