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19-04-26 06:00 (금)
현대백화점 "임직원 봉사활동 2만 시간 채우겠다"
현대백화점 "임직원 봉사활동 2만 시간 채우겠다"
  • 문다애 기자
  • 승인 2019.03.18 09:41
  • 10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현대백화점 제공)
(사진=현대백화점 제공)

[아시아타임즈=문다애 기자] 현대백화점은 임직원들의 사회봉사활동이 지난해 기준 1만8240시간을 기록, 올해 2만시간을 채운다고 18일 밝혔다.

현대백화점은 임직원과 고객으로 구성된 ‘파랑새 봉사단’을 통해 65개 사회복지기관과 결연을 맺고 매월 정기적으로 봉사활동에 나설 계획이다. 올해 중점적으로 추진하는 봉사활동은 ‘빵만들기 봉사’, ‘청각 장애 아동을 위한 자막 입력 봉사’, ‘재활용 크레파스 제작’ 등이다.

‘빵만들기 봉사활동’은 ‘파랑새 봉사단’이 수제 빵 200~300인분을 만들어 장애인작업재활시설에 전달하는 봉사 프로그램으로, 연간 30회 이상 진행할 계획이다.

또한 현대백화점은 서울 청각장애인 학습지원센터와 결연을 맺고 청각 장애 아동을 위한 안전 교육 영상 20개에 임직원들이 직접 한글 자막을 입력하는 봉사활동을 다음달부터 매월 진행한다.

아동들을 위한 교육 봉사도 진행한다. 올해 상반기 내로 현대백화점 판교점에 위치한 현대어린이책미술관(MOKA)을 활용한 미술 교육 프로그램을 마련하고, 소외 계층 아동들을 대상으로 교육 봉사를 매월 진행한다는 계획이다.

오는 5월 압구정본점 등 전국 15개 점포에서 고객들로부터 사용하지 않는 크레파스를 수거하는 캠페인을 통해 재활용 크레파스를 제작해 지역아동센터에 전달할 계획이다.

현대백화점 관계자는 "올해 2만 시간을 목표로 임직원들이 연간 3회 이상 봉사에 참여할 수 있도록 독려할 방침"이라며 "사회적 가치 실현에 앞장서기 위해 다양한 봉사 프로그램을 지속 마련할 것"이라고 말했다. da@asiatime.co.kr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