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19-04-20 10:17 (토)
화성시 진안동, 지역사회와 함께 취약계층 영약식단 사업 확대
화성시 진안동, 지역사회와 함께 취약계층 영약식단 사업 확대
  • 강성규 기자
  • 승인 2019.03.20 14:53
  • 16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아시아타임즈=강성규 기자]화성시 진안동은 지역 자원과 협력해 영양사각지대에 놓인 취약계층에게 정기적인 맞춤형 영양식단을 제공, 삶의 질 개선에 도움을 주기 위해 'Food Stamp 프로그램'을 마련한다고 20일 밝혔다.

운영기간은 오는 12월까지며, 행복한 밥상(사회적 기업), 나래울복지관, 태안농협, 경기공동모금회, 화성시자원봉사센터, 진안동지역사회보장협의체, 관내 식당 6개소, 후원금 기부자 등이다.

사업예산은 100% 민간후원금으로 운영되며, 진안동 영양취약계층 80여명(독거어르신, 긴급지원 대상자, 희귀난치성 질환자, 한부모가정, 조손가정 등)이다.

특히, TF팀을 구성하고 관내 지역자원 및 복지사각지대 발굴, 발굴된 영양취약계층에게는 식당 등과 협업해 매월 정기적인 영약식단으로 균형잡힌 영양 섭취와 건강모니터링을 지원할 계획이다.

양혜란 진안동장은 "이번 푸드스탬프 사업은 영양이 필요한 아이들과 어르신들이 끼니를 거르는 일이 없도록 지역사회가 함께 나선 것"이라면서 "아무쪼록 누구하나 소외되지 않고 함께 잘사는 마을이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press112@naver.com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