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19-06-26 19:30 (수)
두산, ‘바보의나눔’에 임직원 기부금 약 2억원 전달
두산, ‘바보의나눔’에 임직원 기부금 약 2억원 전달
  • 조광현 기자
  • 승인 2019.04.15 13:53
  • 7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난 15일 서울 명동성당에서 (주)두산 김윤건 전무(왼쪽)가 재단법인 바보의나눔 손희송 이사장에게 (주)두산 임직원이 모은 사회공헌 기부금 약 2억원을 전달한 뒤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아시아타임즈=조광현 기자] 두산은 임직원들의 사회공헌 기부금 약 2억원을 재단법인 ‘바보의나눔’에 전달했다고 15일 밝혔다.

기부금은 두산 임직원들이 지난 한 해 동안 자발적으로 모은 성금으로, 임직원 기금위원회를 통해 선정된 기금사업인 ‘청춘Start!’와 ‘엄마의 미래’의 사업비로 운용될 예정이다.

‘청춘Start!’는 취약계층 대학 신입생에게 학업장려금을 지원하는 사업이며, ‘엄마의미래’는 미혼모를 대상으로 취업 및 창업 교육과 함께 자녀 양육비 등을 지원해 미혼모의 사회 자립을 돕는 사업으로 2013년부터 지원해 왔다. ckh@asiatime.co.kr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