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19-07-24 01:00 (수)
LG 스마트 에어컨, 미국 발명상 '에디슨 어워드' 최고상 수상
LG 스마트 에어컨, 미국 발명상 '에디슨 어워드' 최고상 수상
  • 임서아 기자
  • 승인 2019.04.16 10:00
  • 7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아시아타임즈=임서아 기자] LG전자 듀얼 인버터 컴프레서 에어컨이 최근 미국 최고 권위의 발명상인 '에디슨 어워드(Edison Award)'에서 최고상인 금상을 수상했다.

LG전자 듀얼 인버터 컴프레서 에어컨./LG전자
LG전자 듀얼 인버터 컴프레서 에어컨./LG전자

에디슨 어워드 재단은 발명가 토마스 에디슨의 업적을 기리기 위해 1987년 에디슨 어워드를 만들었다. 이 재단은 각 산업 분야를 대표하는 심사위원 3000여명과 함께 과학기술, 소재, 에너지 등 다양한 분야의 제품과 서비스를 약 7개월간 평가해 해마다 수상작을 선정한다.

LG전자는 국내 가전업체로는 유일하게 수상기업에 이름을 올렸다. 듀얼 인버터 컴프레서를 탑재한 창문형 스마트 에어컨이 환경분야인 '스마트 기후 조절(Smart Climate Control)' 부문에서 금상을 받았다.

조주완 LG전자 북미지역대표 겸 미국법인장 부사장은 "듀얼 인버터 컴프레서와 같이 LG전자만의 차별화된 기술력을 앞세워 미국 가전 시장을 지속 선도할 것"이라고 말했다. limsa0514@asiatime.co.kr


관련기사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