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19-05-26 07:00 (일)
2월 출생아 역대 최저…"혼인 건수도 줄어"
2월 출생아 역대 최저…"혼인 건수도 줄어"
  • 임서아 기자
  • 승인 2019.04.24 20: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아시아타임즈=임서아 기자] 2월 출생아 수가 역대 최저 수준을 기록했다.

2월 출생아 수가 또 역대 최저 수준을 기록했다./연합뉴스
2월 출생아 수가 또 역대 최저 수준을 기록했다./연합뉴스

24일 통계청이 발표한 인구동향 보고서에 따르면 올해 2월 출생아 수는 지난해 같은 달보다 1900명(6.9%) 줄어든 2만5700명으로 집계됐다. 출생아 수는 2월 기준으로 1981년 월별 통계 집계 이래 가장 적었다. 

출생은 계절·월 선호도의 영향을 받아 통상 전년 동월과 비교한다. 전년 동월 대비 출생아 수는 2015년 12월부터 39개월 연속 감소했다. 인구 1000명당 출생아 수를 뜻하는 조출생률은 6.5명에 불과하다. 

아이를 낳는 주 연령층인 30∼34세 여성 인구가 계속해서 줄어들고 혼인 건수도 감소한 영향으로 풀이된다. 2월 혼인 건수는 1만8200건으로 전년 동월보다 800건(4.2%) 감소했다. 혼인 건수 역시 2월 기준으로 1981년 이후 최저를 기록했다. 전년 동월 대비 혼인 건수는 지난해 11월 이후 4개월 연속 감소했다. 조혼인율은 4.6건이다.

2월 사망자 수는 2만2800명으로 지난해보다 2200명(8.8%) 줄었다. 동월 기준으로 따지면 사망자 수는 2013년 이후 가장 적었다. 조사망률은 5.8명이다. 사망자 수 감소에도 인구 자연증가분(출생아-사망자)은 2900명에 그쳤다. 2월에 신고된 이혼 건수는 8200건으로 1년 전보다 500건(6.5%) 늘었다. limsa0514@asiatime.co.kr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