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19-08-18 06:30 (일)
서울·인천·광주에 대기업 시내면세점 5곳 허용
서울·인천·광주에 대기업 시내면세점 5곳 허용
  • 정종진 기자
  • 승인 2019.05.14 20: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아시아타임즈=정종진 기자] 서울과 인천, 광주 등에 대기업이 운영하는 신규 면세점 5곳이 새로 들어설 전망이다.

기획재정부는 14일 서울지방조달청에서 이호승 1차관 주재로 보세판매장(면세점) 제도운영위원회를 열어 대기업 시내면세점 신규 특허를 추가로 5개 허용하기로 결정했다.

지역별로는 서울 3개, 인천 1개, 광주 1개다.

정부는 상시 진입을 허용하는 중소·중견기업 시내면세점과 관련해서는 충남에 특허를 부여하기로 했다.

jjj@asiatime.co.kr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