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19-06-18 14:30 (화)
안양시에 신혼집 장만하면 최대 100만원 지원
안양시에 신혼집 장만하면 최대 100만원 지원
  • 강성규 기자
  • 승인 2019.05.22 12:02
  • 16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7월3일~22일까지 신혼부부 주택매입·전세 대출금 이자 등 신청
[아시아타임즈=강성규 기자]안양에서 신혼집을 장만하는 부부는 대출이자로 100만원을 지원받을 수 있다.

안양시는 신혼부부의 주거안정을 도모하고 주거비 부담을 덜어주기 위해 신혼부부 주택매입 및 전세자금 대출 이자지원 사업을 추진한다고 22일 밝혔다.

대상은 제1·2금융권에서 주택매입 및 전세자금을 대출받은 가정으로 부부모두 안양관내 거주 또는 1개월 이내 전입예정이어야 한다.

혼인신고일이 5년 이내(2014년 7월1일 이후)이어야 하는데 3개월 이내 혼인신고 예정인 예비신혼부부를 포함한다. 또 부부합산 연소득이 8천만 원을 넘으면 안 된다.

공공임대주택에 거주하거나 주택도시기금대출자(버팀목, 디딤돌, 신혼부부 전용 대출 등)로부터 대출받은 경우는 제외된다.

신청기간은 오는 7월3일부터 22일까지다. 부부중 1명이 시 홈페이지에 접속해 온라인으로 신청해야 한다.

시는 지원대상을 선정해 대출이자의 1%에 한해 연 1회 최대 100만원을 지원할 계획이다. 신혼부부 해당 기간 안에서 2년간 지원도 가능하지만 이 경우 매년 새로 신청해야 한다.

최대호 안양시장은 "신혼부부들의 주거마련에 대한 경제적 부담이 가중돼 결국 자녀출산과 양육의 부담으로 이어져 또 다른 사회문제를 초래하고 있다"면서 "안양시는 관내 거주하는 신혼부부들의 주거걱정을 덜어주기 위해서"라고 밝혔다.
press112@naver.com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