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19-06-18 14:39 (화)
오산시, 문광부 '한류관광 활성화사업' 선정
오산시, 문광부 '한류관광 활성화사업' 선정
  • 강성규 기자
  • 승인 2019.05.22 14:29
  • 16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역 관광사업 크게 활성화 전망
'아스달연대기' 세트장 모습./사진제공=오산시
'아스달연대기' 세트장 모습./사진제공=오산시
[아시아타임즈=강성규 기자]오는 6월부터 방영될 한류드라마 '아스달연대기'(tvN) 세트장이 있는 오산시가 문화체육관광부 '한류드라마 관광활성화사업' 공모에 선정돼 지역 관광산업이 활성화될 전망이다.

오산시는 한류드라마 지역촬영지 활용, 관광객 유치를 통한 지역관광 활성화를 목적으로 추진된 이번 공모에서 2차 심사를 거친 14개 지자체 중에서 합천군, 목포시와 함께 최근 최종 선정됐다고 22일 밝혔다.

시는 공모 선정으로 지원받은 국비 7000만원을 들여 내삼미동에 조성된 드라마 아스달연대기 세트장 관광 환경 조성 및 지역사회와 연계한 관광체험 프로그램을 추진할 계획이다.

tvN에서 방영할 고대 판타지 사극인 아스달 연대기 야외 오픈 세트장은 지난해 12월 오산시 내삼미동 공유부지에 2만1000㎡ 규모로 조성돼 현재 드라마 촬영이 진행되고 있다.

아스달 연대기는 태고의 땅 '아스'에서 펼쳐지는 이상적인 국가의 탄생과 그 곳에서 살아가는 사람들의 투쟁과 화합 그리고 사랑에 대한 신화적 영웅담을 그린 드라마로 한류스타인 송중기·장동건·김지원·김옥빈 등이 출연하며, 6월1일 밤 9시 첫 방영한다.

시는 이번 세트장 조성 및 드라마 방영을 계기로 지역 관광인프라 확충과 지역경제 활성화를 통해 오산시가 관광 명소로 자리매김 할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노력해 나갈 예정이다.
press112@naver.com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