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19-09-17 18:00 (화)
편의점 아이스크림 시장...크로스오버 상품 인기 상승
편의점 아이스크림 시장...크로스오버 상품 인기 상승
  • 문다애 기자
  • 승인 2019.06.13 10:50
  • 10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세븐일레븐 제공)
(사진=세븐일레븐 제공)

[아시아타임즈=문다애 기자] 하절기의 시작과 함께 편의점 아이스크림 매출이 본격적인 상승세를 보이고 있는 가운데 여러 카테고리를 넘나드는 이른바 '크로스오버' 상품의 인기가 높이지고 있다.

13일 편의점 세븐일레븐에 따르면 올들어 전체 아이스크림 매출은 전년 대비 6.2% 성장했다. 그 중 기존 카테고리를 벗어나 아이스크림으로 새롭게 탄생한 크로스오버 상품의 매출은 49.3% 대폭 증가했다.

전체 아이스크림 매출에서 크로스오버 상품이 차지하는 비중도 지난해 상반기 10.8%에서 올해는 20.4%까지 크게 높아졌다. 세븐일레븐은 현재 총 10여개의 크로스오버 상품을 운영하고 있으며 대표적인 상품으로는 매일우유소프트콘, 아이셔빅구슬, 가나초코아이스바 등이 있다.

크로스오버 상품이 소비자들에게 좋은 반응을 얻는 이유는 익숙함 속에서 새로움을 찾을 수 있기 때문이라는 분석이다. 기존에 특정 카테고리 상품으로만 인식되는 상품이 발상의 전환으로 새로운 상품으로 재탄생하면서 소비자들에게 재미 요소를 제공한 점이 주효했다.

또한, 소비자들의 브랜드 선택 기준이 이성에서 감성으로, 그리고 텍스트에서 이미지로 전환 되면서 신선한 충격과 재미 요소를 주는 점도 크로스오버 상품의 성공요인으로 작용했다고 세븐일레븐 측은 설명했다.

이에 따라 세븐일레븐은 롯데푸드와 함께 스테디셀러 음료인 2%아쿠아, 2%복숭아를 하절기 수요가 높은 펜슬류 및 컵류 상품으로 재탄생시켜 단독 선보인다. '2%아쿠아파우치'와 '2%복숭아아이스컵'이다.

오민국 세븐일레븐 음료주류팀장은 "여러 스타일을 넘나드는 이른바 크로스오버 상품들이 고객들에게 좋은 호응을 얻으면서 새로운 출시 트렌드로 자리잡았다"며 "스테디셀러 음료 2%는 대중적 인지도가 높은 만큼 이번에 출시한 상품도 하절기를 맞아 10~20대 고객층을 중심으로 수요가 클 것으로 예상된다"고 말했다.

da@asiatime.co.kr

섹션별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