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19-06-20 16:46 (목)
광주시, 지역경제 활성화 시책 지원 빅데이터 공모사업 선정
광주시, 지역경제 활성화 시책 지원 빅데이터 공모사업 선정
  • 송기원 기자
  • 승인 2019.06.13 11:35
  • 16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아시아타임즈=송기원 기자]광주시는 13일 민선7기 지역경제 활성화 시책 지원을 위해 행정안전부가 주관한 '2019년 공공 빅데이터 신규 표준분석모델 구축사업'에 응모, 최종 선정됐다고 밝혔다.

이번 사업 선정은 시민의 관심과 지방행정 수요가 많고 파급효과가 높은 분야를 표준화해 공공기관의 빅데이터 분석 업무 효율성을 향상 시키고 예산절감 효과를 얻고자 마련됐다.

공모에는 중앙 및 기초, 광역지방자치단체, 공공기관 등 총 30개 기관에서 40건에 이르는 공모 계획서가 접수됐으며, 신청기관 중 참여 의지가 높은 광주시를 포함한 12개 기관에서 18개 과제가 선정됐다.

광주시 선정과제는 산업고용 분야의 '자영업자 지원을 위한 지역상권 변화 분석 모델'로 오는 7월부터 12월까지 8천여만원(국비 50%)이 투입된다.

공공 빅데이터 '상권분석' 모델 사업은 광주시 지역상권 파악에 따른 지역발전 계획의 의사결정을 지원하고 시정 최우선 과제인 지역경제 활성화를 통한 지역공동체 상생 방안을 마련하는 모델이다.

시는 이번 공모사업에 선정되면서 빅데이터를 활용한 다양한 도시문제 해법 마련에 기반을 닦을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시 관계자는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한 시정 추진에 기여할 수 있을 것"이라며 "앞으로도 중앙부처 등 공모사업에 적극 참여해 국비 확보 및 시민들의 행정 만족도를 높이는데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skw5053@hanmail.net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