文대통령 "거대한 물줄기 바꾸고 있어…지치지 말자"

정상명 기자 / 기사승인 : 2019-06-30 15:42:56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아시아타임즈=정상명 기자] 문재인 대통령은 29일 한반도 비핵화 등 평화프로세스와 관련해 "우리는 거대한 물줄기를 바꾸고 있다"며 "두렵지만 매우 보람된 일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G20 정상회의 참석차 2박 3일 일정으로 일본 오사카를 방문한 문 대통령은 29일 귀국 전 트위터에 글을 올려 "우리부터 서로 믿고 격려하며 지치지 않길 바란다"면서 이같이 밝혔다.


문 대통령은 "한반도 평화는 당사자들 간의 대화만큼 다자간 외교를 통한 국제사회의 동의와 지지가 필요하다"며 "한반도 평화가 아시아의 발전에 이득이 되고, 세계 평화에 기여하리라는 것을 끊임없이 확인시키고 설득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문 대통령은 "국제외교는 평화를 완성해가는 길이면서 동시에 완성된 평화를 지속가능하게 하는 길"이라며 "우리가 주도권을 갖고 우리의 운명을 결정하는 일이기도 하다"고 평가했다.


문 대통령은 "신뢰를 쌓아야 할 정상들, 지지를 얻어야 할 나라들이 매우 많다"며 "이번에 2박 3일의 짧은 기간이었지만 우리를 둘러싼 4강의 정상 가운데 시진핑(習近平) 중국 국가주석, 블라디미르 푸틴 러시아 대통령을 만났고 이제 서울에서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과 정상회담을 갖는다"고 했다.


이어 "일본의 적극적 지지가 더해진다면 우리의 평화는 좀 더 빠르게 올 것"이라며 "일본과의 선린우호 관계를 위해서도 계속 노력하겠다"고 덧붙였다.


[저작권자ⓒ 아시아타임즈.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정상명 기자

오늘의 이슈

뉴스댓글 >

주요기사

+

많이 본 기사

청년의 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