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19-08-26 04:30 (월)
모델 겸 배우 예학영, 지난해 이어 또다시 음주운전으로 적발
모델 겸 배우 예학영, 지난해 이어 또다시 음주운전으로 적발
  • 강은석 기자
  • 승인 2019.07.18 01: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아시아타임즈=강은석 기자] 모델 겸 배우 예학영이 지난해에 이어 또다시 음주운전으로 적발됐다.

17일 연합뉴스에 따르면 이날 서울 용산경찰서는 예학영을 도로교통법 위반(음주운전) 혐의로 불구속 입건했다고 밝혔다.

예학영은 이날 오전 3시 10분께 서울 용산구 소월로 인근에서 술을 마신 채 오토바이를 운전한 혐의를 받고 있다. 당시 혈중알코올농도는 0.048%로 면허 정지 수준으로 알려졌다.

예학영의 음주 운전은 함께 오토바이를 타고 가던 일행 중 한 명이 넘어져 다치면서 덜미를 잡힌 것으로 전해졌다. 

사고 이후 119구급대와 함께 출동한 경찰이 예학영의 음주운전을 확인했다.

또한 예학영은 앞서 지난해 2월 16일 오전 7시 55분께 서울 강남구 구룡마을 입구 인근 도로에서 자신의 포르셰 차량을 세워두고 잠을 자다 경찰에 적발됐다.

발견 당시 혈중알코올농도는 면허정지 수준인 0.067%였다.


섹션별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