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19-08-17 20:30 (토)
함평소방서, 태풍 ‘다나스’ 북상에 따른 긴급대응태세 강화
함평소방서, 태풍 ‘다나스’ 북상에 따른 긴급대응태세 강화
  • 강성국 기자
  • 승인 2019.07.19 17:52
  • 26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아시아타임즈=강성국 기자] 함평소방서는 태풍 다나스가 오는 20일 전남 남해안 지역을 지나갈 것으로 예상됨에 따라 태풍에 대비하여 긴급대응태세를 강화했다고 19일 밝혔다.

수난사고 위험 및 침수우려지역에 대한 현장 확인, 수중펌프 등 소방장비 점검, 긴급구조통제단 가동 준비, 전 직원 비상연락망 점검 등에 나섰다.

또한, 태풍 규모에 따라 상황요원 등 소방력을 보강하고 피해지역 급·배수 지원, 위험시설물 사전 제거 등 주민 불편 최소화를 위한 소방력을 적극 지원할 계획이다.

함평소방서 관계자는 "태풍 다나스는 장마전선과 맞물리면서 많은 비와 강한 바람을 동반해 북상중인 만큼 피해 최소화를 위해 철저한 사전 대비가 중요하다"며 "소방은 군민의 소중한 생명과 재산 피해가 최소화될 수 있도록 예방순찰을 강화하며 재난발생시 최선을 다하여 대응하겠다"고 말했다.
tjd7000@naver.com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