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19-08-17 20:30 (토)
'아는 형님' 마라토너 이봉주 "수근이와 단거리 달리기 시합 해서 진 적 있다"
'아는 형님' 마라토너 이봉주 "수근이와 단거리 달리기 시합 해서 진 적 있다"
  • 박민규 기자
  • 승인 2019.07.21 14: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JTBC 예능 '아는 형님' 캡처

[아시아타임즈=박민규 기자] '아는 형님' 마라토너 이봉주가 이수근과의 달리기 시합에서 진 적이 있다고 밝혔다.

20일 방송된 JTBC 예능 '아는 형님'에서는 JTBC '뭉쳐야 찬다'에 출연 중인 양준혁·이봉주·진종오가 전학생으로 출연했다.

이날 이봉주는 "예전에 방송에서 수근이와 단거리 달리기 시합을 해서 진 적이 있다"며 "마라톤 선수들이 단거리에 좀 약하다"고 밝혔다.

지난해 tvN 예능 '세 얼간이'에서 이봉주와 이수근은 50M 달리기 승부를 겨룬 바 있다. 초반엔 이봉주가 앞서 나갔지만 결국 이수근에 역전패 당하고 말았다.

한편 이날 이봉주는 "장훈이와는 행사장에서 만난 적이 있다"며 "근데 말 걸기가 어렵다. 후배인데도 다가가기 힘들다"라고 말했다.

이에 서장훈은 "오해"라며 "저는 선배님들에게 예의바르게 인사한다"라고 당황했다.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